since 1992

대한민국 최고 금융경제지

닫기

2020.10.22(목)

한진가 주총 수난…조양호 이어 조남호도 한진중공업 사내이사 연임 불발

기사입력 : 2019-03-29 16:40

(최종수정 2019-03-29 17:14)

한진중공업 29일 주주총회에서 사내이사 후보 추천 못받아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조남호 한진중공업홀딩스 회장.
[한국금융신문 서효문 기자] 올해 정기 주주총회에서 한진가가 수난을 겪고 있다. 대한항공 사내이사 연임이 부결된 조양호닫기조양호기사 모아보기 한진그룹 회장에 이어 조남호 한진중공업홀딩스 회장(사진)도 한진중공업 사내이사 자리에서 물러났다.

한진중공업은 29일 서울 갈월동 남영빌딩에서 제12기 정기 주주총회를 개최했다. 이날 주총에서 한진중공업 이사회는 조남호 회장을 사내이사 후보로 재추천하지 않았다. 또 조남호 회장이 보유하고 있던 지분도 전액 감자돼 한진중공업은 조 회장의 손을 완전히 떠났다.

한진가는 올해 정기 주주총회에서 총수들의 사내이사 연임을 불발시켜 주목을 받고 있다. 조남회 회장 형인 조양호 회장은 지난 27일 대한항공 주주총회에서 사내이사 연임이 부결됐다. 이날 안건으로 오른 조 회장의 사내이사 재선임은 찬성 64.1%, 반대 35.9%를 얻어 통과되지 못했다.

대한항공은 지난 1998년 경영권 방어 차원에서 사내이사 연임 결의를 ‘출석한 주주 의결권의 2/3 이상 수와 발행주식 총수의 1/3 이상’으로 하는 특별결의로 변경한 바 있다.

서효문 기자 shm@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서효문 기자기사 더보기

[관련기사]

산업 BEST CLICK

오늘의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