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nce 1992

대한민국 최고 금융경제지

닫기
한국금융신문 facebook 한국금융신문 naverblog

2024.06.24(월)

네이버파이낸셜, 41개 보험사 마이데이터 활용 ‘보험통합조회’ 오픈

기사입력 : 2022-06-29 08:52

  • kakao share
  • facebook share
  • telegram share
  • twitter share
  • clipboard copy
ad

사용자 보험 자산에 대한 모든 정보 ‘총망라’
보유하고 있는 보험 맞춤형 정보 큐레이션

네이버파이낸셜이 ‘보험통합조회’ 서비스를 오픈했다. /사진제공=네이버파이낸셜이미지 확대보기
네이버파이낸셜이 ‘보험통합조회’ 서비스를 오픈했다. /사진제공=네이버파이낸셜
[한국금융신문 김경찬 기자] 네이버파이낸셜(대표이사 박상진닫기박상진기사 모아보기)이 41개 보험사 마이데이터(본인신용정보관리업)를 기반으로 ‘보험통합조회’ 서비스를 시작했다. 네이버파이낸셜은 사용자가 가입되어 있는 보험에 대한 모든 정보를 총망라해 숨어있는 보험을 찾아주고 중복 보장에 대한 정보도 안내하는 등 보험 자산에 대한 편익을 제고해나갈 계획이다.

네이버파이낸셜은 보험통합조회 서비스를 오픈했다고 29일 밝혔다. 네이버파이낸셜 보험통합조회는 마이데이터 기반의 자산관리 서비스인 네이버페이 ‘내자산’에서 새롭게 이용할 수 있다.

네이버파이낸셜 관계자는 “사용자가 보유한 보험자산에 대해 혜택을 놓치거나 불필요하게 자원을 낭비하지 않고 편익을 최대한 누릴 수 있도록 마이데이터를 통해 제공받는 정보 이상으로 사용자가 보유한 보험에 대한 모든 정보를 모아 쉽고 직관적으로 보여주는 것이 특징”이라고 밝혔다.

네이버파이낸셜은 보험사의 마이데이터 API뿐만 아니라 보험상품 데이터베이스 기반의 정보와 콘텐츠를 더하면서 기존 서비스와의 차별화에 중점을 두었다. ‘가입 내역’에서 가입된 보험을 종류 별로 제공하고 지자체에서 제공하는 무료 보험 등 사용자가 잘 몰랐던 보험도 찾아서 안내한다.

‘보장 요약’에서는 사용자가 보유한 보험 자산을 보장별로 일목요연하게 보여주며 ‘내보험 TIP’을 통해 보험 초보자들도 보험에 대한 이해도를 높일 수 있도록 쉽게 풀어낸 콘텐츠까지 제공한다.
네이버파이낸셜이 ‘보험통합조회’ 서비스를 오픈했다. /사진제공=네이버파이낸셜이미지 확대보기
네이버파이낸셜이 ‘보험통합조회’ 서비스를 오픈했다. /사진제공=네이버파이낸셜
가입 내역에서는 업계 최다 수준인 국내 41개 보험사의 마이데이터 API를 모두 연동해 대부분의 국내 보험 자산을 조회할 수 있도록 했다. 건강보험과 저축보험, 생명보험 등 사용자가 가입한 보험 상품을 종류별로 분류해 보여주며 사용자가 속한 지자체에서 제공하는 시민안전보험 등의 무료 보험 정보도 제공한다.

네이버파이낸셜 관계자는 “자동차 보험의 경우 주행 거리에 따른 마일리지 할인을 예측하고 통합 차량 관리 서비스인 ‘네이버 마이카(MY CAR)’와 연결해 편의성을 높였다”고 강조했다.

보장 요약 화면에서는 사용자가 가진 보험들의 다양한 보장들을 종류별로 구분하여 한눈에 보여주고 중복 보장이 있다면 안내한다. 예시로 A씨가 보유한 모든 보험에서 암진단비 보장 금액을 합산하여 안내하고 실손 보험 등에서 중복 보장되는 내용을 알려주면서 보험료를 이중 부담하지 않도록 하는 ‘개인실손 중지제도’도 함께 알려주는 방식이다.

잘못 알았거나 몰랐던 보험의 상식을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동영상 등 콘텐츠도 제공한다. 사용자가 보유하고 있는 보험에 맞는 팁을 큐레이션 해주며 보험 기초용어 등 초보자들이 궁금해하는 내용과 보험료를 절감하는 팁, 일상생활 속 보험 활용 방법 등에 대해서 전문가를 통해 정확하고 과장없이 알려준다.

박상진 네이버파이낸셜 대표는 “그동안 보험에 대해서 어렵게만 생각해온 사용자들도 보험통합조회 서비스를 통해 보험을 ‘내 자산’으로서 관리하고 유용하게 활용해 나갈 수 있다”며 “앞으로 마이데이터 연동 자산을 늘리고 기존보다 더 나은 가치를 제공해 국내 최고의 마이데이터 서비스로 자리매김 하겠다”고 말했다.

김경찬 기자 kkch@fntimes.com

가장 핫한 경제 소식! 한국금융신문의 ‘추천뉴스’를 받아보세요~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issue

김경찬 기자기사 더보기

[관련기사]

금융 BEST CLIC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