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nce 1992

대한민국 최고 금융경제지

닫기

2021.09.23(목)

비자코리아, 신임 사장에 패트릭 스토리 총괄대표 선임

기사입력 : 2021-08-02 14:44

아시아태평양 지역 컨설팅·애널리틱스 사업부 총괄 역임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패트릭 스토리 신임 비자코리아 사장. /사진=비자코리아
[한국금융신문 김경찬 기자] 글로벌 결제 기술 기업 비자(Visa)가 패트릭 윤(Patrick Yoon) 비자코리아(Visa Korea) 사장의 후임으로 패트릭 스토리 (Patrick Storey) 사장을 선임했다고 2일 밝혔다.

패트릭 스토리 사장은 최근까지 비자 아시아태평양 지역 컨설팅 및 애널리틱스 총괄대표를 맡았으며, 지난 1일자로 비자의 한국·몽골 시장 비즈니스를 총괄하는 사장 역할을 수행하게 됐다.

패트릭 스토리 신임 사장은 지난 1996년 비자에 입사해 글로벌 및 각 지역 리스크 관리, 운영, 영업 등 다양한 부서에서 재직하며 비자의 주요 글로벌 고객들과의 비즈니스를 성공적으로 이끌어왔다.

또한 소비자 금융과 결제, 정보 서비스 등 다양한 분야에서 20년 이상 경력을 쌓아왔으며, 최근까지는 비자의 가맹점 및 금융기관 고객들에게 결제 시장의 변화에 맞춘 사업 확장을 위한 인사이트와 종합적 데이터 솔루션을 제공하는 비자 아시아태평양 지역 컨설팅 및 애널리틱스 사업부의 총괄을 역임했다.

패트릭 스토리 사장은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프란시스코 대학교 (University of San Francisco)에서 경제학 학사 및 금융경제학 석사 학위를 취득한 바 있다.

크리스 클락(Chris Clark) 비자 아태지역 총괄 사장은 “패트릭 스토리 신임 사장은 비자에서 20년 넘게 근무하며 쌓아온 경력과 폭넓은 경험을 바탕으로 비자와 결제 시장 전반에 대해 누구보다 깊은 이해도를 갖추고 있다”며, “결제 시장의 트렌드가 빠르게 변화를 거듭하고 있는 현 시점에서 국내 카드업계와 금융업계의 동반 성장에 큰 역할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 주요 경력

△ 1989~1992년 미국 웰스파고 (Wells Fargo) 은행 소매 영업 담당
△ 1992~1996년 프랭클린 템플턴(Franklin Templeton) 투자신탁운용사 리스크 및 마케팅 담당
△ 1996~2004년 Visa International Director
△ 2004~2008년 Visa 미국지사 Senior Sales Director
△ 2007~2015년 Visa 미국지사 Senior Account Executive
△ 2015~2017년 Visa 아시아태평양 지역 비즈니스 기획 및 운영 총괄
△ 2017~2021년 Visa 아시아태평양 지역 컨설팅 및 애널리틱스 총괄

김경찬 기자 kkch@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김경찬 기자기사 더보기

[관련기사]

2금융 BEST CLICK

오늘의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