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nce 1992

대한민국 최고 금융경제지

닫기

2021.04.16(금)

네이버파이낸셜, 네이버페이 신용관리 오픈…“신용점수 관리 보다 효율적으로”

기사입력 : 2021-02-01 13:44

나이스신용점수 활용…씬파일러 금융 서비스 접근성↑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네이버파이낸셜의 신용비교리포트. /자료=네이버파이낸셜
[한국금융신문 김경찬 기자] 앞으로 네이버페이를 통해 개인 신용정보를 관리할 수 있다. 개인 별 신용점수는 물론, 점수가 산정된 상세 사유를 분석한 리포트도 확인할 수 있어 신용점수를 효율적으로 관리할 수 있게 됐다.

네이버파이낸셜은 지난 28일부터 신용정보 회사인 NICE평가정보와 협력해 테크핀 업계 최초로 ‘네이버페이 신용관리’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1일 밝혔다.

네이버페이 신용관리 서비스를 통해 신용점수와 대출, 연체 등 복수 금융기관에 기록된 개인의 신용정보를 한 번에 확인할 수 있다. 또한 비슷한 연령대의 신용점수와 카드결제액 등의 정보를 비교할 수 있고, 본인의 신용 상태에 대해 종합적으로 진단하고 관리할 수도 있다.

NICE평가정보가 제공하는 신용점수가 은행·카드사 등 많은 금융사에서 활용되는 만큼 네이버페이에서 제공하는 다양한 정보를 활용해 신용점수를 관리한다면 대출을 받거나 신용카드를 발급받을 때 더 유리하게 진행할 수 있을 전망이다.

특히 금융정보가 부족한 씬파일러 사용자들은 기존 금융 서비스 이용할 때보다 불이익을 최소화할 수 있어 네이버페이 신용관리 서비스를 유용하게 활용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신용분석 리포트는 거래기간과 신용형태, 부채, 상환이력 등 4개 항목 별로 신용점수가 어떻게 산정됐는지에 대한 분석 내용을 조회할 수 있다. 신용비교 리포트를 통해서는 본인과 비슷한 연령대의 평균 신용점수와 카드 사용액, 대출 사용액 등을 정기적으로 비교해, 자신이 금융활동을 얼마나 활발하게 하고 있는지도 확인할 수 있다.​

고객들은 네이버페이 신용관리 서비스를 통해 실시간으로 신용점수를 올릴 수 있다. 국세청·국민연금·건강보험·통신사 등 비금융 정보가 NICE신용점수에 즉시 반영돼 실시간으로 신용점수를 올릴 수 있는 서비스를 제공한다.

김준닫기김준기사 모아보기우 네이버파이낸셜 서비스 매니저는 “올해부터 신용등급이 폐지되고 신용점수만 사용하게 되면서 사용자들은 보다 체계적으로 나의 신용점수를 관리할 수 있는 상황이 됐다”고 설명했다.

이어 “특히 금융 이력이 부족해 대출, 신용카드 발급 등에 제약을 받았던 학생, 주부와 같은 씬파일러들도 신용점수를 잘 관리하면 보다 더 나은 조건으로 금융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또한 김준우 매니저는 “향후 신용관리 서비스와 연계해 내가 받을 수 있는 대출 정보와 최저 금리 비교, 미래의 신용점수를 예측해볼 수 있는 시뮬레이션 등 다양한 연계 서비스를 선보여 사용자에게 보다 차별화된 경험을 제공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경찬 기자 kkch@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김경찬 기자기사 더보기

[관련기사]

금융 BEST CLICK

오늘의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