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nce 1992

대한민국 최고 금융경제지

닫기

2020.09.29(화)

NH농협은행, 마이데이터 실증 서비스 사업자로 선정…‘농협 컨소시엄’ 구성

기사입력 : 2020-06-17 08:48

데이터 공유하는 개방형 플랫폼 구축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NH농협은행의 ‘농협 컨소시엄’이 ‘마이데이터 실증 서비스’ 사업자로 선정됐다. /사진=NH농협은행
[한국금융신문 김경찬 기자] NH농협은행이 참여하는 ‘농협 컨소시엄’이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주관하는 ‘마이데이터 실증 서비스’ 사업자로 선정됐다.

NH농협은행은 17일 ‘농협 컨소시엄’등 8개 컨소시엄이 ‘2020년도 마이데이터 실증 서비스 지원 사업’ 사업자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농협 컨소시엄’은 농협은행을 비롯해 NH디지털혁신캠퍼스에 입주한 마이데이터 전문기업 SNPLab과 농협생명보험, 농협손해보험, NH투자증권, 농협캐피탈, NH저축은행 등 전 금융영역이 참여했다.

‘농협 컨소시엄’은 개인의 금융 및 비금융 데이터를 스마트폰의 개인정보 저장소에서 수집·관리하고, 이를 기업에 공유할 수 있는 개방형 플랫폼 구축에 나선다.

개인은 자신의 데이터를 농협 플랫폼에 제공해 모바일 기프티콘 등 실질적인 보상을 받을 수 있고, 기업은 등록된 데이터를 활용해 맞춤형 금융상품 추천 서비스 등 다양한 데이터 기반 서비스를 개발할 수 있다.

‘마이데이터’는 정보주체(개인)가 자신의 정보를 적극적으로 관리·통제하고, 이러한 정보를 신용이나 자산관리 등에 능동적으로 활용하는 일련의 과정을 말한다.

농협은행 관계자는 “개인은 보상받고, 기업은 새로운 사업 기회를 창출할 수 있는 마이데이터 생태계를 구축하고자 한다”고 설명했다.

이어 “농협 상호금융 및 다양한 계열사들의 참여를 통해 금융에서 유통까지 아우르는 새로운 사업 모델을 지속 발굴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경찬 기자 kkch@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김경찬 기자기사 더보기

[관련기사]

금융 BEST CLICK

오늘의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