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nce 1992

대한민국 최고 금융경제지

닫기

2020.12.03(목)

BNK경남은행, 중·저신용자 위한 BNK모바일신용대출 플러스 판매

기사입력 : 2020-06-04 14:09

금리 최저 연 3.46%서 최고 연 13% 수준
한도 최대 3000만원 이내 연소득 2배까지 가능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 BNK경남은행이 ‘BNK모바일신용대출 플러스’를 판매한다. /사진=BNK경남은행
[한국금융신문 김경찬 기자] BNK경남은행이 금융 소외계층·사회초년생 등 중·저신용자를 대상으로 ‘BNK모바일신용대출 플러스’를 판매한다.

BNK모바일신용대출 플러스는 BNK경남은행모바일뱅킹 전용 대출상품으로 BNK더조은중금리신용대출을 새 이름으로 새롭게 출시한 것이다.

BNK경남은행 관계자에 따르면 ‘대출 한도가 부족하거나 제1금융권 대출이 어려워 고금리 대출을 이용하는 금융 소외계층과 자금이 필요한 사회초년생 등 중·저신용자에게 생활의 도움을 주겠다’는 의미를 상품명에 담았다.

금리는 지난 2일 기준 최저 연 3.46%에서 최고 연 13% 수준으로 급여이체와 평잔 유지, 신용카드 이용 등 조건 가운데 한 가지만 충족하면 0.2% 감면 혜택이 제공된다.

한도는 최대 3000만원 이내로, 개인사업자는 최대 2000만원이며, 연소득의 2배까지 가능하다.

신용등급 7등급 이상 연소득 1000만원 이상인 급여소득자면 누구나 최장 5년간 이용할 수 있으며, 상환은 거치기간 없이 원리금균등분할상환하면 된다.

최우형 BNK경남은행 디지털금융본부 그룹장은 “BNK모바일신용대출 플러스는 신용등급이 낮은 대출 신청이 거절된 고객뿐만 아니라 타 금융기관의 고금리대출을 이용하고 있는 고객들을 배려한 금융상품이다”고 설명했다.

이어 “상품명을 바꿔 새롭게 판매되고 있는 만큼 많은 고객들이 BNK모바일신용대출 플러스를 이용해 생활의 안정을 도모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BNK경남은행은 비대면 대출상품 BNK모바일신용대출 플러스와 별도로 영업점에서 신청이 가능한 대면 대출상품 ‘BNK신용대출 플러스’도 판매하고 있다.

BNK신용대출 플러스는 BNK모바일신용대출 플러스와 마찬가지로 신용등급 7등급 이상 연소득 1000만원 이상인 개인과 개인사업자면 누구나 이용 가능하다.

김경찬 기자 kkch@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김경찬 기자기사 더보기

[관련기사]

금융 BEST CLICK

오늘의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