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nce 1992

대한민국 최고 금융경제지

닫기

2023.02.06(월)

대우건설, 인천 ‘십정4구역 재개발사업’ 수주…올해 누적 수주액 2.6조 돌파

기사입력 : 2022-09-26 10:30

한남2구역-수진1구역 등에도 출사표, 신당8구역 등도 긍정적 검토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대우건설이 십정4구역에 제안한 ‘푸르지오 크레스트(CREST)‘ 조감도 / 사진제공=대우건설
[한국금융신문 장호성 기자]

대우건설(대표이사 백정완닫기백정완기사 모아보기)이 지난 24일 인천시 부평구 십정동 일원에 위치한 십정4구역 재개발사업의 시공사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십정4구역은 지하 3층~지상 35층 아파트 10개동 총 962세대와 부대복리시설을 신축하는 사업으로 총 도급액은 2155억원 규모다. 대우건설은 이번 수주를 통해 현재까지 올해 누적수주액 2조6천억원을 돌파했다.

대우건설은 이번 십정4구역에 ‘최고조와 절정’의 뜻을 갖고있는 ‘크레스트(CREST)’를 제안, 주변단지와의 차별화를 이뤄내고 고품격 라이프의 절정을 선사하겠다는 의미를 담았다.

대우건설은 올해 하반기 현재 입찰이 진행중인 한남2구역과 수진1구역등 굵직한 사업지에서 적극적인 활동으로 수주에 공을 들이고 있다. 이 밖에도 대우건설은 신당8구역, 길동 삼익파크등 주요 프로젝트에도 입찰 참여를 긍정적으로 검토하고 있다.

대우건설 관계자는 “최근 각종 정부정책과 다변화하는 규제 속에서 특히 정비사업 수주 조합과 소통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조합원이 만족할 만한 해법을 찾아 제안하는데 무엇보다 주력하고 있다”고 전했다.

장호성 기자 hs6776@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장호성 기자기사 더보기

[관련기사]

유통·부동산 BEST CLICK

오늘의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