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nce 1992

대한민국 최고 금융경제지

닫기

2022.08.19(금)

우간다 새마을금고, 디지털 금융시스템 출시…협력국 대상 최초

기사입력 : 2022-08-05 14:01

모바일 머니와 연계도 가능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새마을금고 및 우간다 현지 관계자들이 현지시간 지난 4일 우간다 새마을금고 디지털 금융시스템 론칭을 축하하며 기념촬영하고 있다. /사진제공=새마을금고중앙회
[한국금융신문 김경찬 기자] 새마을금고가 아프리카 우간다 농촌지역에서 디지털 전환을 통한 새로운 금융포용 패러다임을 개척하고 있다. 앞으로 우간다 새마을금고는 편리하게 금융서비스에 접근할 수 있게 됐다.

새마을금고중앙회(회장 박차훈닫기박차훈기사 모아보기)는 지난 4일 협력국 대상 최초로 우간다 봉골레패리시에서 우간다 새마을금고 디지털 금융시스템 론칭 행사를 개최했다고 5일 밝혔다. 우간다 현지 관계자들은 “한국 새마을금고의 발전경험이 우간다 농촌지역 주민들의 빈곤감소와 금융 접근성을 제고하는 자랑스런 성과를 만들어 내고 있다”라며 감사의 마음을 전한 것으로 알려졌다.

우간다 새마을금고는 디지털 전환을 통해 적은 비용으로 편리하게 금융서비스에 접근할 수 있게 됐다. 단순히 기존의 금융시스템을 바꾸는 기술적 변화가 아닌 금융소외 계층을 포용하면서 지속가능한 개발이라는 사회적 가치에도 부합한다는 점에서 성과를 더욱 인정받고 있다.

경영정보시스템(MIS) 도입으로 회계 투명성을 개선하고 모바일뱅킹을 통한 저축 및 대출서비스까지 가능하다. USSD 코드를 통해서는 손쉽게 모바일 머니와 연계가 가능하고 통장 잔액도 확인할 수 있다. 또한 POS기를 활용한 금융서비스는 파출수납 서비스까지 가능하게 됐다.

우간다 새마을금고는 지난 2018년 10월 우간다 농촌지역 마을주민 30명에서 시작했지만 현재 약 8600명의 회원들에게 양질의 금융서비스를 제공하는 지역대표 금융협동조합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박차훈 새마을금고중앙회장은 “우간다 새마을금고 디지털 전환으로 농촌 지역사회 내에서 선순환하는 자금은 더욱 증가할 것”이라며 “우간다 내 관계기관들과 협력강화를 통해 한국을 대표하는 ODA모델로 성장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라고 전했다.

김경찬 기자 kkch@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김경찬 기자기사 더보기

[관련기사]

2금융 BEST CLICK

오늘의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