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nce 1992

대한민국 최고 금융경제지

닫기

2021.09.23(목)

핀다, 연계 대출 제휴사 44곳 업계 최다…온투업까지 확대

기사입력 : 2021-08-02 08:44

매월 금융사별 우대금리 설계 실질적인 고객 혜택 마련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핀다가 총 44개 금융사의 대출상품을 안내하고 있다. /사진=핀다
[한국금융신문 김경찬 기자] 핀다가 온라인투자연계금융업(온투업) 렌딧과 손잡으며 연계 대출 제휴사를 총 44곳으로 확대해 업계 최다 금융사를 보유하게 됐다. 핀다는 매월 금융사별 우대금리를 설계해 사용자들에게 실질적인 혜택을 제공하고 있다.

핀다는 1금융권과 저축은행 등 2금융권을 포함한 금융사 44곳과 제휴하며 개인의 상황에 맞게 다양한 스펙트럼의 대출상품을 소개한다고 2일 밝혔다.

핀다는 비대면 대출 중개와 관리 서비스를 제공하는 핀테크 기업으로, 여러 금융사의 대출조건을 1분 내 조회하여 신청까지 한 번에 가능한 ‘비교대출’ 서비스와 이자 납기일 알림 서비스 등 대출을 종합적으로 관리할 수 있는 ‘나의대출관리’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핀다는 이번 제휴를 기점으로 업계 1위 규모의 금융사를 보유하게 됐다. 사용자들은 핀다를 통해 업계 총 44개 금융사의 다양한 대출조건을 1분 내로 조회할 수 있고 대출 신청까지 한 번에 할 수 있다.

1금융권과의 제휴는 6개사며, 저축은행 25개, 캐피탈사 10개, 카드사 2개에 이어 온투업 렌딧까지 다양한 금융권의 대출 상품을 한 곳에서 만나볼 수 있다.

핀다의 비교대출 서비스 사용자들은 본인인증 한 번이면 간편하게 금융사의 대출조건을 한 번에 조회할 수 있고, 이중 렌딧의 개인신용 중금리 대출도 신청할 수 있다. 렌딧은 국내 P2P금융기업 중 유일하게 개인신용 중금리 대출만을 취급해온 회사로 최저 4.5%, 평균 10% 초반대의 중금리 대출을 제공한다.

또한 핀다는 매월 금융사별 우대금리를 설계해 사용자들에게 실질적인 혜택을 제공하고 있다. 특히 KB캐피탈의 경우 최대 4.4%까지 우대금리 혜택을 제공하여 중금리 대출 시장의 활성화를 꾀하고 있다.

이혜민 핀다 공동대표는 “핀다 사용자들이 보다 개인화된 화면을 마주하며 금융의 주인의식을 되찾을 수 있도록 UX를 개인 맞춤형으로 완전히 새롭게 바꾸었다”고 강조했다.

이어 “이와 함께 대출이 필요한 모든 순간에 핀다가 떠오를 수 있도록 전문적이면서, 고객과 함께하는 금융 서비스라는 든든한 이미지를 담아 새로워진 CI를 선보였다”며, “앞으로도 마이데이터를 기반으로 개인이 현금 흐름을 건강하게 설계할 수 있도록 든든한 동반자가 되겠다”고 밝혔다.

김경찬 기자 kkch@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김경찬 기자기사 더보기

[관련기사]

금융 BEST CLICK

오늘의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