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nce 1992

대한민국 최고 금융경제지

닫기

2023.02.08(수)

채권전문가 10명중 9명 "8월 한은 금통위, 기준금리 0.25%p 인상 전망"

기사입력 : 2022-08-23 10:45

기준금리 인상전망 전체 97%…'빅스텝' 예상은 6%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2022년 9월 채권시장 지표 / 자료제공= 금융투자협회(2022.08.23)
[한국금융신문 정선은 기자] 국내 채권전문가들의 10명 중 9명은 오는 25일 열리는 8월 한국은행 금융통화위원회가 기준금리를 0.25%p(=25bp) 인상할 것으로 전망했다.

금융투자협회(회장 나재철닫기나재철기사 모아보기)은 지난 8월 11일~8월 17일 기준 채권 보유·운용 관련 종사자 100명을 설문조사 한 결과, 응답자의 97%가 8월 금통위에서 기준금리를 인상할 것으로 예상했다고 23일 발표했다. 현 기준금리는 연 2.25%다.

금투협은 "글로벌 경기 침체가 가시화되고 있으나, 미국 FOMC(연방공개시장위원회)의 통화 긴축 기조와 한·미 금리 역전으로 인한 우려 등으로 8월 금통위에서 기준금리를 인상할 것으로 전망했다"고 밝혔다.

기준금리 인상으로 응답한 97%를 세부적으로 보면, 91%는 0.25%p(=25bp)가 인상될 것이라고 응답해서 대부분을 차지했다. 나머지 6%는 '빅스텝'으로 0.5%p(=50bp)가 인상될 것이라고 응답했다.

8월 국내 채권시장 금리전망에 대해서는 응답자의 41%가 보합 수준을 예상했다. 이는 전월(24%) 대비 17.0%p 높아진 수치다.

반면 금리상승 응답자 비율은 33.0%로 전월(51%) 대비 18.0%p 낮아졌다.

한은의 지속적인 기준금리 상승으로 인한 통화정책 불확실성 완화로 9월 금리상승 응답자가 감소한 것으로 조사됐다고 금투협 측은 설명했다.

9월 채권시장 종합지표(BSMI)는 86.7로 전월(91.3) 대비 하락했다. 한은의 추가 기준금리 인상이 예상되는 가운데 9월 채권시장 심리는 전월대비 소폭 악화된 것으로 나타났다.

정선은 기자 bravebambi@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정선은 기자기사 더보기

[관련기사]

증권 BEST CLICK

오늘의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