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nce 1992

대한민국 최고 금융경제지

닫기

2022.08.14(일)

“유니폼도 디자인한다”…현대카드, PLCC 디자인 착안 대한항공 유니폼 제작

기사입력 : 2022-07-01 09:00

전면 탑승권 디자인·후면 캘리그라피 착안
엔데맥 시대 대한항공 캠페인으로 기획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현대카드가 제작한 대한항공 직원용 특별 유니폼. /사진제공=현대카드
[한국금융신문 김경찬 기자] 현대카드가 대한항공과 손잡고 PLCC(상업자표시신용카드) ‘대한항공카드’의 디자인을 기반으로 한 대한항공 직원용 특별 유니폼을 제작했다고 1일 밝혔다.

이번 프로젝트는 엔데믹(Endemic) 시대를 맞아 직원과 고객 모두 함께 비상하자는 의미를 담은 대한항공의 캠페인 ‘다시, 함께, 날아(Fly Again Together)’의 프로그램 중 하나로 기획됐다.

현대카드 관계자는 “유니폼 디자인을 통해 대한항공의 정체성과 양사 간 성공적인 협업을 표현하는 데 집중했다”고 밝혔다. 특별 유니폼은 국내 모든 공항에서 근무하는 대한항공 직원에게 배포되며 직원들은 해당 유니폼을 오는 9월 30일까지 착용할 예정이다.

특별 유니폼은 피케 셔츠(pique shirt) 형태의 상의로 흰색과 청자색, 진청색의 세 가지 색상으로 제작됐다. 특히 청자색은 대한항공 객실승무원의 유니폼 색상을 그대로 활용했다. 유니폼의 전면에는 대한항공카드 ‘the Pass’ 디자인을 응용한 탑승권 디자인을 담았고, 후면에는 캠페인명인 ‘Fly Again Together’를 생동감 넘치는 캘리그라피로 디자인했다.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대한항공카드. /사진제공=현대카드
현대카드와 대한항공은 이번 캠페인을 기념해 대한항공카드 회원에게 최대 7000 마일리지를 적립해주고 출국 시 대한항공카드 디자인 기반 티셔츠를 증정하는 이벤트도 진행한다.

현대카드와 대한항공은 지난 2020년 마일리지 적립 혜택과 여행 서비스를 제공하는 국내 최초의 항공사 PLCC ‘대한항공카드’를 출시했다. 양사는 PLCC 출시 이후 ‘네임택’과 ‘비치타올’ 등 다양한 고객 대상 디자인 협업을 진행하고 마일리지를 보다 효율적으로 사용할 수 있는 ‘마일리지 긴급충전 서비스’를 오픈하는 등 고객에게 특별한 여행 혜택을 선사하기 위해 협력해 왔다.

김경찬 기자 kkch@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김경찬 기자기사 더보기

[관련기사]

2금융 BEST CLICK

오늘의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