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nce 1992

대한민국 최고 금융경제지

닫기

2022.06.29(수)

한동훈 취임 일성 "증권범죄합수단, 즉시 재출범"…'여의도 저승사자' 부활

기사입력 : 2022-05-17 22:28

한, 윤석열 정부 초대 법무부 장관 취임

center
한동훈 신임 법무부 장관 / 사진출처= 법무부 홈페이지
[한국금융신문 정선은 기자] 한동훈 신임 법무부 장관이 '여의도 저승사자' 증권범죄합동수사단(이하 합수단)의 부활을 선언했다.

한 장관은 17일 윤석열닫기윤석열기사 모아보기 정부 초대 법무부 장관 취임사에서 "서민을 울리는 경제범죄 실태에 대해 시급히 점검하고 발 빠르게 대처해야 한다"며 "오늘 즉시 합수단을 다시 출범시키는 것으로 그 첫발을 떼겠다"고 말했다.

지난 2014년 2월 40여 명의 검찰, 금융위원회, 금융감독원, 한국거래소, 국세청 등 전문 인력을 중심으로 서울남부지검에 설치됐던 합수단은 주가조작 등 금융범죄 수사를 전담하며 '여의도 저승사자'라는 별칭을 얻었다.

그러나 추미애 전 장관 시절인 2020년 1월 검찰 직접수사 부서 축소 방침에 따라 폐지됐다. 이후 라임·옵티머스 펀드 사태 등이 터지면서 필요성이 제기되기도 했으나 되지 않았고, 이번에 신임 한 장관의 취임 일성으로 2년 4개월 여 만에 부활하게 됐다.

한 장관은 "서민 다중에게 피해를 주는 범법자들은 지은 죄에 맞는 책임을 지게 될 것"이라며 "다시 룰이 지켜질 것이라는 믿음을 시장참여자들에게 줄 것"이라고 말했다.

정선은 기자 bravebambi@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정선은 기자기사 더보기

[관련기사]

증권 BEST CLICK

오늘의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