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nce 1992

대한민국 최고 금융경제지

닫기

2022.01.21(금)

신한은행, 배달 앱 ‘땡겨요’ 공식 출시

기사입력 : 2022-01-14 22:33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진옥동 신한은행장(왼쪽에서 네 번째)이 14일 서울시 중구 소재 신한은행 본점에서 열린 ‘땡겨요 공식 런칭 행사’에서 관계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신한은행
[한국금융신문 한아란 기자]
신한은행(행장 진옥동닫기진옥동기사 모아보기)은 배달 애플리케이션(앱) ‘땡겨요’를 공식 출시했다고 14일 밝혔다.

땡겨요는 ‘너도 살고 나도 사는 우리 동네 배달 앱’을 슬로건으로 내세웠다. 낮은 중개 수수료와 빠른 정산 서비스, 이용 금액의 10% 적립 및 할인 등 다양한 혜택을 통해 이용자인 고객과 가맹점인 소상공인, 배달 라이더까지 참여자 모두에게 도움이 되는 착한 플랫폼을 추구하고 있다.

앞서 신한은행은 지난해 말 땡겨요를 베타 서비스로 출시하고 시스템 안정화와 고도화 작업을 진행해왔다. 땡겨요는 이번 공식 출시와 함께 지역사랑 상품권 결제가 가능한 점과 상생으로 프로토콜 경제를 구현하는 유연한 배달 플랫폼의 우수성을 인정받아 광진구의 ‘광진형 공공 배달앱’으로 선정됐다.

신한은행은 광진형 공공 배달앱을 땡겨요와 지역사회의 성공적인 협력 모델로 만들기 위해 광진구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15% 할인이 적용되는 ‘광진구 전용 상품권’ 발행 등 다양한 사업을 추진하기로 했다.

신한은행은 이날 땡겨요 공식 출시를 기념해 김선갑 광진구청장과 고객, 소상공인, 라이더 커뮤니티의 대표와 함께 광진구를 포함한 6개 배달 지역의 보육원과 노인복지시설에 배달음식을 기부하는 행사를 진행했다. 특히 기부행사에는 라이더들이 무료 배달에 자발적으로 참여했다.

진옥동 신한은행장은 “우리 사회의 미래는 상생이 답이라고 생각한다”며 “우리 삶에 가장 중요한 먹거리를 연결고리로 고객과 소상공인, 라이더 모두가 착한 소비로 행복해지는 길에 신한은행이 언제나 함께하겠다”고 말했다.

한아란 기자 aran@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한아란 기자기사 더보기

[관련기사]

금융 BEST CLICK

오늘의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