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nce 1992

대한민국 최고 금융경제지

닫기

2022.06.29(수)

신한카드, 2022년 상반기 임원 워크샵 개최

기사입력 : 2022-01-09 18:03

혁신으로 차별화된 고객 경험 창출
고객 · 협력 · 우승 통해 리더십 제고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임영진 신한카드 대표이사가 지난 7일 열린 '2022년 상반기 임원 워크샵'에서 강평을 마무리하고 있다. /사진제공=신한카드
[한국금융신문 신혜주 기자] 신한카드(대표이사 임영진닫기임영진기사 모아보기)가 생활금융 플랫폼 NO.1 달성을 위해 회사의 모든 영역에 걸쳐 전방위적인 고객 경험 혁신에 나서기로 했다.

신한카드는 지난 7일 서울 을지로 본사에서 전 임원이 참석한 가운데 ‘2022년 상반기 임원 워크샵’을 개최했다고 9일 밝혔다.

신한카드는 뉴노멀 시대를 맞아 고객 행동 데이터와 마케팅 경험 등 전사 자원을 활용해 카드 본업부터 신사업 영역에 이르는 경계없는 CX 혁신을 추진해 나간다는 전략이다.

신한카드는 ‘열정적 고객(Customer)’과 ‘최고 수준의 협력(Cooperation)’, ‘비전 달성(Championship)’이라는 3C 키워드를 통해 CX 혁신을 통한 일류 플랫폼 도약 의지를 다졌다.

강력한 팬덤을 자랑하는 F1대회처럼 플랫폼 기업의 필수 조건인 고객에게 차별적 경험을 제공하기 위한 새로운 마케팅 경험과 방법론에 대해 의견을 함께했다.

또한 한 치의 오차도 없는 완벽한 협력과 더불어 각자 맡은 분야에 있어 최고의 리더십 발휘를 통해 사업 비전과 목표를 함께 달성해 나가기로 했다.

신한카드는 온·오프 고객경험 품질 등 전사 변화 관리를 주도할 CX혁신팀을 비롯해 부서 · 본부간 영역을 뛰어넘는 프로젝트 등 전사 단위의 핵심 이슈 해결을 위한 싹(S.A.Q) 조직 구조도 최근 도입했다.

한편 이번 워크샵은 ‘올바른 방향을 제시하는 사령관(船首), 해당 분야의 전문가(選手), 시장을 주도하는 혁신가(先手)’의 의미를 담아 ‘나는 선수다(I’m a pLayer)’라는 콘셉트로 기획됐다.

아울러 2022년 경영전략 ‘딥 플레이(Deep pLay)의 성공적 실행을 위한 경영진의 출사표를 통해 리더로서의 새로운 각오와 의지를 결집하는 자리도 마련됐다.

임영진 신한카드 대표는 “그 어느 때보다 변동적이고 복잡하며 불확실하고 모호한 뷰카(VUCA) 환경에서 승리하기 위해서는 보다 공격적으로 돌파(Breakthrough)하는 자세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이어 “신한금융그룹의 비전 ‘더 쉽고 편안한, 더 새로운 금융’을 비롯한 그룹이 지향하는 가치에 더욱 집중함으로써 2022년을 최고의 한 해로 만들어 나가자”고 덧붙였다.

신혜주 기자 hjs0509@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신혜주 기자기사 더보기

[관련기사]

2금융 BEST CLICK

오늘의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