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nce 1992

대한민국 최고 금융경제지

닫기

2021.09.16(목)

크래프톤 청약 첫 날 증거금 1.8조…경쟁률 2.8대 1 그쳐

기사입력 : 2021-08-02 16:41

중복청약에도 부진한 수준…3일 마감일까지 주목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사진제공= 크래프톤
[한국금융신문 정선은 기자] '배틀그라운드'로 알려진 게임업체 크래프톤의 공모주 일반 청약 첫 날인 2일 증거금으로 1조8000억원 규모 자금이 모인 것으로 나타났다.

2일 대표주관사인 미래에셋증권에 따르면, 이날 크래프톤 공모 청약을 받는 증권사 3곳(미래에셋증권, NH투자증권, 삼성증권)에 모인 증거금은 총 1조8017억원으로 잠정 집계됐다.

이틀간 청약 중 첫 날이기도 하지만, 중복청약이 가능한 '막차' 대어급 공모주로 거론된 것에 비해서는 미치지 못하는 수준으로 풀이된다.

중복청약이 가능했던 SKIET(22조2000억원)와 SK바이오사이언스(14조1000억원), 또 중복청약이 되지 않은 카카오뱅크(12조1000억원)에 미치지 못하는 수치다.

첫 날 통합 청약 경쟁률은 2.79대 1을 기록했다. 청약 1일 차 경쟁률 역시 앞선 대어급들에 비하면 낮은 편이다.

총 259만6269주 모집에 청약 수량은 723만5770주였다. 증권사 별 경쟁률은 배정 물량이 가장 많은 대표 주관사 미래에셋증권이 3.75대 1, 공동 주관사 NH투자증권이 2.39대 1, 인수회사 삼성증권이 2.04대 1로 집계됐다.

첫 날 3개 증권사에 들어온 청약 건수는 총 13만2900건이다.

크래프톤의 공모가는 49만8000원(액면가 100원)이며, 1주를 받을 수 있는 청약에 필요한 증거금은 최소 249만원으로 비교적 높은 편으로 평가됐다.

공모가 기준 공모 금액은 4조3098억원으로 역대 2위 규모다.

크래프톤은 오는 8월 3일 오후 4시까지 일반 공모 청약을 실시한다.

크래프톤의 유가증권시장(코스피) 상장 예정일은 오는 8월 10일이다.

정선은 기자 bravebambi@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정선은 기자기사 더보기

[관련기사]

증권 BEST CLICK

오늘의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