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nce 1992

대한민국 최고 금융경제지

닫기

2021.03.04(목)

한화건설 ‘한화 포레나 인천연수’ 해당지역 1순위청약에 3천5백여명 운집

기사입력 : 2021-01-19 20:31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한화 포레나 인천연수 해당지역 1순위청약 결과 (19일 밤 8시 기준) / 자료=한국부동산원 청약홈
[한국금융신문 장호성 기자]

한화건설(대표이사 최광호)이 인천광역시 연수구 선학동 151-3번지 일원에 공급하는 ‘한화 포레나 인천연수’의 해당지역 1순위청약에 3천5백여 건의 신청이 몰렸다.

19일 밤 한국부동산원 청약홈에 따르면 이 단지는 해당지역에서 3470건의 신청이 접수된 가운데, 84㎡A, 84㎡B타입에서 각각 1순위청약 마감했다. 나머지 84㎡C, 84㎡D타입은 청약 접수 중이다.

가장 높은 경쟁률을 기록한 84㎡B타입은 141가구가 공급되는 가운데 1841건의 신청이 몰려 13.06대 1의 경쟁률을 나타냈다. 84㎡A타입 역시 97가구 모집에 836건의 신청이 몰려 8.62대 1의 양호한 경쟁률을 보였다.

단지는 이어 20일 기타지역 1순위 청약을, 21일 2순위 청약을 실시한다. 1월 27일(수) 당첨자를 발표하고 정당계약은 2월 15일(월)부터 21일(일)까지 7일간 진행된다. 청약 접수는 한국부동산원 청약홈페이지에서 인터넷으로 신청하면 된다. 입주는 2023년 하반기 예정이다. 단지의 평균 분양가는 3.3㎡당 1,400만원 내외로 책정됐으며, 계약금 1차는 1천만원 정액제를 도입해 실수요자의 부담을 줄였다.

한화 포레나 인천연수는 지하 3층~지상 23층, 9개 동, 전용 84㎡ 단일면적 총 767세대 규모로 지어진다.

자연친화적 아파트로 많은 실수요자들의 관심을 받고 있는 ‘한화 포레나 인천연수’는 인천시 첫 민간공원 특례사업으로 추진되는 약 8만5,000㎡(야구장 2개 크기) 규모의 무주골 근린공원과 함께 조성돼, 공원을 내 집 앞마당처럼 편리하게 누릴 수 있다. 여기에 문학산이 인접해 있어 쾌적한 주거환경은 물론 자연 영구 조망까지 가능하다.

단지 주변 교통망도 잘 갖춰져 있다. 인천1호선 문학경기장역이 도보 5분 거리이며, 3정거장 거리에 있는 인천시청역에는 GTX-B노선이 계획돼 있어 향후 서울역까지 20분대로 이동이 가능해질 전망이다. 차량으로 10분 거리에 있는 송도역은 인천발 KTX 직결사업이 예정돼 있어 광역 생활권이 더 넓어질 것으로 예상된다.

장호성 기자 hs6776@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장호성 기자기사 더보기

[관련기사]

유통·부동산 BEST CLICK

오늘의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