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nce 1992

대한민국 최고 금융경제지

닫기

2021.04.15(목)

엔씨소프트-CJ ENM, 연내 합작법인 설립…콘텐츠·플랫폼 협력

기사입력 : 2021-01-05 10:13

(최종수정 2021-01-05 10:22)

콘텐츠 및 디지털 플랫폼 분야 사업 협력 MOU 체결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엔씨소프트의 판교 R&D센터 전경/사진=엔씨소프트
[한국금융신문=정은경 기자] 엔씨소프트가 CJ ENM과 연내 합작법인을 설립한다.

엔씨소프트는 5일 CJ ENM과 콘텐츠 및 디지털 플랫폼 분야 사업 협력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양사는 연내 합작법인을 설립할 예정이다. 합작법인에서는 엔씨(NC)의 IT 기술력과 CJ ENM의 엔터테인먼트 비즈니스 노하우를 접목해 다양한 콘텐츠 사업을 전개한다.

엔씨는 현재 자사가 보유한 각종 IT 기술을 게임은 물론, 다양한 분야로 확장해 활용하고 있다.

특히 올 상반기에는 글로벌 시장에 다양한 온·오프라인 팬덤 활동을 모바일에서 즐길 수 있는 올인원 플랫폼 ‘유니버스’를 출시할 예정이다. 이는 AI(인공지능) 음성합성, 모션캡처, 캐릭터 스캔 등 다양한 IT 기술과 엔터테인먼트 콘텐츠를 결합한 것이 특징이다.

케이팝 팬들은 유니버스를 통해 강다니엘, 더보이즈, 몬스타엑스, 박지훈, 씨아이엑스, 아스트로, 아이즈원, 에이비식스, 에이티즈, (여자)아이들, 우주소녀 등 인기 아티스트를 만날 수 있다.

이 외에도 엔씨는 인공지능, 모션 캡쳐, 캐릭터 스캔 등 IT와 엔터테인먼트를 결합한 콘텐츠에 투자하겠다는 계획도 밝힌 바 있다.

김정하 엔씨소프트 엔터사업실장은 “양사가 보유한 역량이 다른 만큼 시너지를 통해 의미 있는 결과를 낼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선 CJ ENM 음악콘텐츠본부 음악사업부장은 “CJ ENM의 콘텐츠 제작 및 사업 역량과 엔씨(NC)의 IT플랫폼 기반 사업 역량을 합쳐, 테크놀로지의 중요성이 갈수록 높아지는 미래 엔터테인먼트 산업의 트렌드를 리드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정은경 기자 ek7869@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정은경 기자기사 더보기

[관련기사]

산업 BEST CLICK

오늘의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