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nce 1992

대한민국 최고 금융경제지

닫기

2020.09.29(화)

영산강 투신 중학생 구한 임경진 해군 상사 'LG 의인상' 받는다

기사입력 : 2020-08-06 11:00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곽호룡 기자] LG복지재단이 해군 제3함대사령부 기지방호전대 소속 임경진(44, 사진) 상사에게 'LG 의인상'을 수상한다고 6일 밝혔다.

임 상사는 지난달 18일 전남 영산강에 뛰어든 중학생을 구조했다.

당시 임 상사는 아내와 함께 차를 타고 영산강 하구 삼호대교 인근을 지나다가, 반대편 하굿둑 난간에 한 여학생이 신발을 벗고 앉아 있는 모습을 발견했다.

그는 심상치 않다고 느껴 차를 돌려 학생이 있는 장소로 향했다. 이미 그 학생은 영산강 강물로 뛰어든 상황이었다. 임 상사는 차에 있던 구명조끼를 입고 강에 뛰어 들어 약 150여미터를 헤엄쳐 학생을 구조했다.

이후 학생은 119구조대를 통해 병원으로 이송됐다. 생명에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임 상사는 "자식을 키우는 부모로 당연한 일을 했을 뿐"이라며 "국민을 지키는 군인으로서 국민의 생명을 지키는데 망설임 없이 나설 것"이라고 밝혔다.

LG복지재단 관계자는 "자신보다 시민의 안전을 먼저 생각한 임 상사의 투철한 사명감을 함께 격려하기 위한 것"이라고 밝혔다.

LG 의인상은 2015년 "국가와 사회정의를 위해 자신을 희생한 의인에게 기업이 사회적 책임으로 보답한다"는 고 구본무닫기구본무기사 모아보기 LG 회장의 뜻을 반영해 제정했다. 구광모닫기구광모기사 모아보기 LG 회장은 수상 범위를 우리 사회에 귀감이 될 수 있는 선행과 봉사를 한 시민들까지 확대했다. 현재 수상자는 모두 125명이다.

곽호룡 기자 horr@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곽호룡 기자기사 더보기

[관련기사]

경제·시사 BEST CLICK

오늘의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