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nce 1992

대한민국 최고 금융경제지

닫기
한국금융신문 facebook 한국금융신문 naverblog

2024.05.28(화)

윤병운號 NH투자증권, IB 사업부대표에 이성·신재욱

기사입력 : 2024-04-05 19:55

  • kakao share
  • facebook share
  • telegram share
  • twitter share
  • clipboard copy
ad
ad

'2개 사업부 체제' 유지…예상부합 '안정형' 인사 단행

(왼쪽부터) NH투자증권 이성 IB1사업부대표, 신재욱 IB2사업부대표(~2024.04.08) / 사진제공= NH투자증권 이미지 확대보기
(왼쪽부터) NH투자증권 이성 IB1사업부대표, 신재욱 IB2사업부대표(~2024.04.08) / 사진제공= NH투자증권
[한국금융신문 정선은 기자] 윤병운 신임 NH투자증권 대표이사 사장이 IB 1~2 사업부 체제를 유지하고, 안정형 인사를 단행했다.

새 헤드로 이성 IB1사업부대표, 신재욱 IB2사업부대표가 선임됐다.

NH투자증권은 5일 이 같은 IB 조직 인사를 단행했다. 이번 인사는 현재 공석인 자리를 채우는 발령이다. 오는 4월 8일자부터다.

앞서 윤병운 사장이 IB1 사업부대표를 맡았고, IB2 사업부대표였던 최승호 전 부사장이 퇴임하면서, 작년 말부터 윤 사장이 당시 IB1~2 사업부 대표를 겸직해온 바 있다. 그리고 윤 대표가 이번에 사장에 선임되면서, 두 자리가 모두 비었다. 또 OCIO사업부 대표 자리도 공석이었다.

IB1 사업부는 DCM(채권자본시장), ECM(주식자본시장) 등 전통 IB를, IB2사업부는 부동산금융 등 대체투자에 초점이 맞춰져 있다.

IB1사업부대표에 커버리지 베테랑으로 꼽히는 이성 Industry1본부장(상무)이 전보됐다. 이성 신임 대표는 1969년생이며, 전북 전주 출생이고, 전주 덕진고, 중앙대 경영학과를 졸업했다. 이 대표는 1998년 전신인 LG투자증권에 입사해서, 우리투자증권 IB사업부 Heavy Industry부장, NH투자증권 IB사업부 Industry1본부장 등을 역임했다. LG투자증권, 우리투자증권을 거쳐 NH투자증권까지 역사를 함께 했다.

IB2사업부대표는 역시 부동산금융 전문가인 신재욱 부동산금융본부대표(상무)가 맡게 됐다. 신 대표는 1970년생이며, 대구 출생이다. 학력은 대구 경신고, 연세대 경영학과, 서울대 경영학 대학원이다. 2004년 LG투자증권에서 부동산금융 첫 발을 뗀 신 대표는 동원증권, 한화투자증권을 거쳐 NH투자증권 부동산금융팀으로 컴백했다. 신 대표는 2018년부터 NH투자증권 부동산금융본부를 이끌었으며, 여의도 파크원 PF(프로젝트파이낸싱) 주관에서 IB 업계 최대 단일 프로젝트 수익을 내는데 기여한 바 있다.

OCIO사업부대표는 이수석 상무가 맡았다. 이수석 대표는 1968년 충남 당진 출생으로, 천안고, 단국대 경영학과를 졸업했고, 동 대학원에서 경영학 석사를 받았다. 이 대표는 우리투자증권을 거쳐 NH투자증권에서 대기관 고객 대상 자산관리 영업을 해왔다.

아울러 연쇄 인사로 김형진 신임 Industry1본부장이 선임됐다. Industry2본부장은 최민호 상무보가 신규 선임됐다.

정선은 한국금융신문 기자 bravebambi@fntimes.com

가장 핫한 경제 소식! 한국금융신문의 ‘추천뉴스’를 받아보세요~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issue

정선은 기자기사 더보기

[관련기사]

금융 BEST CLIC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