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nce 1992

대한민국 최고 금융경제지

닫기

2022.11.29(화)

우리은행 “씨티은행 대출 갈아타고 1.5%p 우대금리 받으세요”

기사입력 : 2022-06-26 09:00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우리은행은 씨티은행을 이용하고 있는 고객의 원활한 대환을 위한 특화 상품을 7월 1일 출시하고, 우대금리 혜택 등 각종 편의를 제공한다. / 자료제공=우리은행
[한국금융신문 김관주 기자] 우리은행(은행장 이원덕닫기이원덕기사 모아보기)이 씨티은행을 이용하고 있는 고객의 원활한 대출 갈아타기(대환)를 위한 특화 상품을 내달 1일 출시한다. 우대금리 혜택 등 각종 편의도 제공할 계획이다.

26일 우리은행에 따르면 ‘우리 씨티 대환 신용대출’은 씨티은행에서 사용하고 있는 신용대출을 대환하기 위한 전용 신상품이다.

최대 1.5%포인트(p) 우대금리를 제공해 최저 연 3% 초반 수준으로 대출 이용이 가능하다.

특히 우리은행 대출을 미보유한 고객이 대환을 신청할 경우 1%p가 우대된다.

대출한도는 씨티은행 대출을 갈아타기에 무리가 없도록 대환금액 범위 내에서 연 소득의 최대 230%까지 부여하며 최대 3억원까지 가능하다.

고객 편의를 위해 올해 말까지 대출을 받은 고객에게도 중도상환해약금과 인지세를 100% 면제한다.

우리WON뱅킹에서 비대면으로 서류 제출 없이 사전한도를 조회하고 대출을 신청할 수 있으며 우리은행 전 영업점에서도 직접 신청할 수 있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씨티은행을 이용하신 고객이 불편함 없이 주거래은행을 우리은행으로 변경할 수 있도록 다양한 방안을 준비 중”이라며 “경쟁력 있는 신용대출 상품과 고객 서비스로 보답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관주 기자 gjoo@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김관주 기자기사 더보기

[관련기사]

금융 BEST CLICK

오늘의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