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nce 1992

대한민국 최고 금융경제지

닫기

2022.05.20(금)

악사손보, 녹색어머니 중앙회와 ‘안전한 어린이 보호구역 만들기’ 진행

기사입력 : 2022-05-13 17:07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기욤 미라보 AXA손해보험 대표이사(사진 왼쪽에서 네 번째)를 비롯한 임직원은 지난 12일 서울 용산구 소재 후암초등학교 앞에서 후암초 학교장 및 녹색어머니회가 함께한 가운데 '안전한 어린이 보호구역 만들기' 캠페인을 실시했다./사진 제공= AXA손해보험
[한국금융신문 임유진 기자] AXA손해보험(이하 악사손보, 대표이사 기욤 마라보)은 녹색어머니 중앙회와 함께 시민들의 교통안전 및 사고 예방을 위한 ‘안전한 어린이 보호구역 만들기’ 캠페인을 진행한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캠페인은 가정의 달을 맞아 어린이, 고령자 등 지역사회 주민 모두의 안전한 교통환경 조성을 위해 기획됐다. 악사손보는 수도권 지역 내 어린이 보호구역에 스쿨존 포인트 마크를 비롯해 횡단보도 30개소에 안전하게 길을 건널 수 있는 ‘노란 발자국’을 설치한다.

노란 발자국은 차도에 나와 대기하다 발생하는 사고 위험을 줄이기 위해 디자인된 장치 시설물로, 눈에 잘 띄는 노란 색상의 발자국 모양 스티커로 제작됐다. 차도와 1m가량 떨어진 인도 양방향에 부착한 노란 발자국에서 아이들이 마치 놀이하듯 신호를 기다릴 수 있는 넛지(Nudge, 팔꿈치로 옆구리를 툭 치듯 간접적으로 권유하는 것) 효과를 통해 올바른 교통안전 습관을 함양하도록 돕고 있다.

이와 더불어 악사손보는 보행자 정지선닫기정지선기사 모아보기을 알리는 노란 정지선과 운전자들이 어린이 보호구역임을 인지할 수 있는 스쿨존 포인트 마크를 함께 설치해 교통사고 예방 효과를 높일 계획이다. 설치 작업은 녹색어머니 중앙회와 협력해 서울후암초등학교를 시작으로 수도권 지역에 순차적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기욤 미라보 악사손보 대표이사는 "이번 캠페인을 통해 교통사고를 예방하고 안전운전에 대한 경각심이 확대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악사손보는 일상 속 작은 실천으로 안전한 교통문화 정착에 기여할 수 있는 다양한 교통안전 캠페인을 지속할 것"이라고 말했다.

임유진 기자 ujin@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임유진 기자기사 더보기

[관련기사]

보험 BEST CLICK

오늘의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