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nce 1992

대한민국 최고 금융경제지

닫기

2022.08.19(금)

카카오웹툰, 독일 ‘IF 디자인 어워드’ 모바일앱 부문 본상 수상

기사입력 : 2022-04-19 10:19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카카오웹툰이 독일 ‘IF 디자인 어워드’에서 본상을 수상했다. 사진=카카오엔터테인먼트
[한국금융신문=정은경 기자] 카카오엔터테인먼트(대표 이진수, 김성수)의 글로벌 웹툰 플랫폼 카카오웹툰이 세계 최고 권위의 독일 ‘IF 디자인 어워드’에서 본상을 수상했다.

카카오엔터테인먼트는 카카오웹툰이 혁신적 디자인과 사용성, 편의성에 힘입어 독일 IF 디자인 어워드 2022 모바일 앱 부문 본상을 받았다고 19일 밝혔다.

독일 인터내셔널 포럼 주관으로 열리는 IF 디자인 어워드는 독일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 미국 IDEA 디자인 어워드와 더불어 세계 3개 디자인 어워드로 꼽힌다. 올해는 57개국에서 총 1만 1000여개 작품이 출품됐으며, 23개국에서 모인 디자인 전문가 75명의 심사를 거쳐 최종 수상자가 발표됐다.

카카오웹툰은 이번 수상으로 세계적 권위의 시상식에서 앱의 매력과 편의성, 크리에이티브를 두루 인정받았다. 카카오웹툰의 글로벌 흥행 이유를 앱에 탑재된 한국 프리미엄 IP(지식재산권)는 물론 디자인 측면에서도 공인받았다는 의미를 지닌다.

카카오웹툰은 지난해 6월 태국과 대만에 이어 8월 국내에 출시했다. 특히 AI 추천으로 콘텐츠를 끊임없이 연결하는 인피니트 구조를 적용, IP 경험을 무한하게 확장했다. 실제로 태국과 대만 론칭 직후부터 디자인과 사용성에 관한 호평을 얻으며, 카카오엔터테인먼트가 발굴한 한국 프리미엄 IP들과 함께 글로벌 시장에서의 지속적인 성장을 이끌고 있다.

특히 카카오웹툰의 이번 수상은 다른 부문과 비교해 경쟁이 더욱 치열한 모바일 앱 부문에서의 수상이라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 심사위원들은 앱스토어를 통해 앱을 직접 다운받아 앱의 사용성과 편의성은 물론 앱에 담긴 크리에이티브와 운영 가치 등을 종합적으로 판단한다.

IF 디자인 어워드 웹사이트에 게재된 카카오웹툰 소개 글에는 “카카오웹툰은 국가, 언어, 세대의 장벽을 초월하는 글로벌 웹툰 플랫폼으로서 콘텐츠를 더욱 가치 있게 전달하는 것에 집중했다”며 “작가의 상상력과 작품의 개성이 독자에게 매력적으로 전달되어, 한국을 넘어 글로벌에서도 긍정적인 반응을 얻고 있다”고 적혀 있다.

이번 수상은 카카오웹툰의 전신인 다음웹툰에 이은 두 번째 수상이기도 하다. 다음웹툰은 역동적인 UX/UI를 적용한 모바일 앱 2.0 개편으로 2020년 2월 IF 디자인 어워드 본상을 수상했었다. 다음웹툰 때부터 시도돼 온 카카오웹툰 디자인 철학이 세계적 권위의 시상식에서 두번의 연이은 수상을 이끈 셈이다.

카카오엔터테인먼트는 앞으로도 다양한 IP 사업과 글로벌 서비스 경쟁력을 위해 디자인 역량을 꾸준히 강화해 나갈 방침이다.

유천종 카카오엔터테인먼트 디자인실 플랫폼디자인팀 팀장은 “카카오웹툰은 그림과 대사라는 만화 본질에 집중하면서도, 역동적인 설계를 바탕으로 만화를 사랑하는 글로벌 작가와 독자들의 꿈을 담고자 다음웹툰 때부터 시도됐다”며 “이번 수상은 이런 오랜 노력과 비전이 인정 받은 것으로, 앞으로도 카카오웹툰이 글로벌 창작자와 독자들에게 끊임없는 크리에이티브와 설렘을 전하는 공간이 될 수 있도록 발전시켜 나가겠다”고 말했다.

정은경 기자 ek7869@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정은경 기자기사 더보기

[관련기사]

산업 BEST CLICK

오늘의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