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nce 1992

대한민국 최고 금융경제지

닫기

2022.07.07(목)

DL, DL케미칼·에너지 등 주요 자회사 호실적에 전년대비 매출 59% 급상승

기사입력 : 2021-10-29 16:24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DL D타워 돈의문 사옥. / 사진=DL
[한국금융신문 장호성 기자] DL그룹이 DL케미칼·DL에너지 등 주요 자회사들의 호실적에 힘입어 전년 대비 59% 급증한 3분기 매출을 받아들며 모처럼 웃었다.

DL㈜는 29일 잠정 실적발표를 통해 2021년 3분기 IFRS 연결기준 매출액 6226억원, 영업이익 745억원이 예상된다고 공시했다. 이는 전년 동기 대비 매출과 영업이익 각각 59%, 25% 증가한 수치다. DL은 주요 자회사의 고른 실적 개선이 주요 요인으로 작용했다고 설명했다.

주요 자회사인 DL케미칼은 연초 증설된 폴리에틸렌(PE) 25만톤 가동 효과 및 폴리부텐(PB) 윤활유 판매 호조 영향이 지속되며 전년 동기 대비 22% 증가한 259억원의 영업이익을 달성했다. 카리플렉스는 올해 6월 증설된 브라질 공장 물량이 실적에 본격적으로 반영되며 전분기 대비 56% 증가한 156억원의 영업이익을 달성했다.

DL에너지는 신재생에너지인증서(REC) 매출 증가 및 유가 상승에 따른 전력 가격 상승으로 전년 동기 대비 영업이익이 26% 증가한 215억원을 기록했다.

2021년 9월말 연결 기준 DL의 부채비율은 82%로 안정적인 재무건전성을 유지하고 있다.

장호성 기자 hs6776@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장호성 기자기사 더보기

[관련기사]

유통·부동산 BEST CLICK

오늘의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