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nce 1992

대한민국 최고 금융경제지

닫기

2021.11.26(금)

메트로미디어 ‘2021 제약·바이오포럼’ 개최...코로나 신약 개발, 어디까지 왔나'

기사입력 : 2021-10-18 12:00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사진=메트로경제 제공
[한국금융신문 이창선 기자] 메트로미디어가 ‘신약 개발, 어디까지 왔나’란 주제로 10월 20일 서울 을지로 페럼타워 3층 페럼홀에서 ‘2021 제약·바이오포럼’을 개최한다.

2020년 초부터 전 세계를 강타했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2년째 인류를 괴롭히고 있다. 우리나라는 그동안 'K-방역'으로 이름을 떨칠 정도로 코로나19 방역에 성공을 거두었지만 바이러스의 지속적인 변이까지 막기에는 한계를 보인 것도 사실이다.

더구나 2년 가까이 지속된 '사회적 거리두기'로 민생 경제가 피폐되고 개인의 자유를 침해한다는 논란까지 벌어지고 있다. 이런 가운데 정부는 지금과 같은 방역 정책으로는 코로나19의 근본적인 박멸이 힘들다고 판단, 예방과 치료를 동시에 병행하면서 일상을 회복하기 위한 ‘위드 코로나’ 정책을 준비하고 있다.

이 같은 코로나19와 함께, 코로나 이후 즉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맞아 가장 시급한 과제로 꼽히는 것은 방역의 '주권 확보'다. 현재 국내 대기업들은 흡입형, 경구용 코로나19 치료제를 개발 중이고, 벤처기업들은 컨소시엄을 구성해 K-백신 개발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메트로미디어는 전례 없는 팬데믹을 겪으면서 우리가 필요할 때 언제든 대응할 수 있는 신약의 주권 확보가 얼마나 중요한지를 공유하기 위해 이번 '2021 제약·바이오포럼'의 주제를 잡았다. 이번 포럼을 통해 포스트 코로나 시대, 변화된 신약 개발 패러다임을 살펴보고 신약 개발 경쟁력을 높이기 위한 전략을 논의하는 자리를 마련할 예정이다.

이번 포럼에는 이혁진 이화여자대학교 약학대학 교수가 기조강연자로 나와 'mRNA 백신 및 치료제 전달을 위한 지질 나노입자 개발‘에 대해 강연한다.

이어 김주희 인벤티지랩 대표이사가 ‘신약 발굴을 위한 혁신 DDS 플랫폼’에 대해, 김태순 라덱셀 대표이사가 ‘포스트 코로나 시대, 면역항암제 시장 혁신적 통찰’에 대해, 정윤택 제약산업전략연구원 대표가 ‘제약 바이오산업의 글로벌 동향과 발전방안’에 대해 각각 강연한다.

한편, 이번 포럼은 코로나19의 감염 예방 차원에서 페럼홀뿐만 아니라 인터넷 동영상을 통한 온라인으로도 진행된다.

포럼 참여 및 문의는 ‘2021 제약&바이오 포럼 사무국’으로 하면 된다.

이창선 기자 lcs2004@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이창선 기자기사 더보기

경제·시사 BEST CLICK

오늘의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