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nce 1992

대한민국 최고 금융경제지

닫기

2022.08.08(월)

권광석 우리은행장 “ESG 경영 강화할 것”

기사입력 : 2021-10-02 13:43

본점 전 부서 분리수거함 도입

매주 금요일 저탄소 식단 제공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권광석(가운데) 우리은행장이 1일 서울시 중구 우리은행 본점에서 직원들과 함께 ‘나부터 재활용(Recycling)’ 캠페인과 ‘우리 가든 데이’ 캠페인을 실시하고 있다./사진=우리은행
[한국금융신문 임지윤 기자] “이번 분리수거함 설치와 저탄소 식단 도입은 작은 불편을 감수하더라도 환경보호와 자원순환 활동에 동참해야 한다는 임직원들의 공감대로부터 시작됐습니다.”

권광석닫기권광석기사 모아보기 우리은행이 1일 “앞으로도 임직원의 생활 속 작은 실천을 통해 친환경 경을 강화할 수 있는 다양한 활동을 펼쳐 나갈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우리금융지주 자회사 우리은행은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 강화를 위해 전사적으로 ‘으쓱(ESG) 캠페인’을 추진하고 있다.

이번에도 그 일환으로 본점 전 부서에 분리수거함을 도입하는 ‘나부터 재활용(Recycling)’ 캠페인을 실시하기로 했다. 또한 매주 금요일 직원식당에서 저탄소 식단을 제공하는 ‘우리 가든 데이’도 진행한다.

‘나부터 재활용’ 캠페인은 본점 모든 부서의 개인 쓰레기통을 회수하고 공용 분리수거함을 설치해 일상생활 속 재활용에 전 직원이 동참하는 친환경 활동이다. 효과적인 분리수거를 위해 재활용 분리수거 원칙을 전파하는 등 본점 환경미화 직원들의 근무여건 개선에 힘쓸 계획이다.

매주 금요일마다 진행하는 ‘우리 가든 데이’를 통해 직원식당 메뉴를 채식 위주의 저탄소 식단으로 바꿀 예정이다. 저탄소 식단은 동물성 식단보다 온실가스 배출량을 최대 80% 감소시킬 수 있고, 대사증후군과 같은 질병 예방에도 효과적이라고 알려져 있다. 우리은행은 ‘잔반 0(Zero) 캠페인’도 함께 전개해 생활 속 탄소 저감을 실천할 계획이다.

우리은행은 연내 ▲전 직원 ‘ESG 경영 원칙 동참’ 서약 ▲우리가족 걸음 기부 ▲사랑의 헌혈 ▲환경보호 ▲‘사무실 누수 에너지 절약’ ▲함께 걸으며 쓰레기를 줍는 ‘플로깅(Plogging) 챌린지’ 등 임직원과 함께 실시 중인 다양한 ESG 실천 캠페인을 계속 이어갈 방침이다.

임지윤 기자 dlawldbs20@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임지윤 기자기사 더보기

[관련기사]

금융 BEST CLICK

오늘의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