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nce 1992

대한민국 최고 금융경제지

닫기

2021.09.28(화)

빙그레, '아카페라' 패키지 친환경 포장재로 변경

기사입력 : 2021-08-04 10:49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아카페라 페트 제품. / 사진제공 = 빙그레
[한국금융신문 홍지인 기자] 빙그레가 포장 방식 변경을 통해 친환경 사업에 다가선다.

빙그레는 4일, RTD 커피 브랜드 아카페라 패키지를 친환경 포장재로 변경한다고 밝혔다.

새롭게 바뀌는 아카페라 패키지의 핵심은 수축(shrink) 라벨의 소재 변경이다. 수축라벨은 필름에 열을 가해 수축시켜 포장하는 방식으로 절취선을 넣으면 재활용 시 분리배출이 용이하다.

빙그레는 아카페라 포장 기술로 지난 5월 ‘제15회 대한민국 패키징 대전’에서 ‘한국포장기술사회장상’을 수상한 바 있다. 아카페라에 적용되는 수축라벨과 뚜껑은 페트병 수(水)분리 공정 시 물 위에 떠 분리 및 재활용이 용이하기 때문이다.

환경부가 평가하는 재활용 등급에서도 최우수 등급을 받았다. 환경부에서는 4개 등급으로 재활용 등급을 평가하는데 최고 등급인 최우수 등급의 경우 몸체는 무색의 단일 재질을 사용하고 라벨은 비중 1미만에 소비자가 분리가 용이하도록 접착제를 사용하지 않고 마개 등 다른 자재들도 비중 1미만의 조건을 만족해야 한다. 빙그레 아카페라는 수축라벨을 사용하는 국내 음료 중 최초로 재활용 최우수 등급을 받았다.

빙그레 관계자는 “최근 친환경 소재 및 제품에 대한 제조업체와 소비자들의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며 “새로운 패키지를 적용하는 아카페라 페트 바닐라라떼는 8월부터 순차적으로 공급될 예정이며 향후 다른 향료와 제품으로 확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홍지인 기자 helena@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홍지인 기사 더보기

[관련기사]

유통·부동산 BEST CLICK

오늘의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