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nce 1992

대한민국 최고 금융경제지

닫기

2021.09.27(월)

카드사 방문한 은성수 “규제차익 활용한 대출경쟁 자제”

기사입력 : 2021-07-28 18:48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은성수 금융위원장이 28일 서울 롯데카드 남대문 콜센터를 방문해 금융권 사업장 내 코로나19 발생 예방을 위한 방역실태와 업무연속성계획 등을 점검하고 있다./사진=금융위원회
[한국금융신문 한아란 기자]

은성수닫기은성수기사 모아보기 금융위원장은 28일 “금융업권 간 규제차익을 활용한 대출경쟁을 자제하고, 카드론 등에 대한 리스크 관리를 철저히 해달라”고 당부했다.

은 위원장은 이날 수도권 새로운 사회적 거리두기 4단계 적용에 따른 금융권 방역 이행상황을 점검하기 위해 서울 롯데카드 남대문 콜센터를 방문해 이같이 말했다.

은 위원장은 “최고금리 인하 과정에서 생계자금이 필요한 서민들에게 여신전문금융사가 자금공급 역할을 하는 데 대해 감사하다”면서도 2금융권 대출의 빠른 증가세에 우려를 표명했다.

그러면서 연초 목표한 가계부채 증가율을 준수해달라고 요청했다.

은 위원장은 앞서 이날 오전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부동산시장 관련 관계부처 합동브리핑에서도 “금융업권 간 규제가 다른 점을 이용한 제2금융권의 대출 확대가 우려되고 있다”며 “규제차익으로 인한 시장 왜곡이 없도록 시장 상황을 주기적으로 점검하고 대응해나가겠다”고 말했다.

은 위원장은 롯데카드 남대문 콜센터에서 금융권 방역 이행 상황도 점검했다.

그는 “카드업권을 비롯한 전 금융권이 핵심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해 코로나19 확산방지에 적극 동참해달라”며 “엄중한 방역상황에도 업무연속성계획(BCP)에 따라 분산근무지 운영, 필수인원 교차 배치 등을 통해 핵심 금융인프라 기능을 유지해 대국민 금융서비스 공백이 발생하지 않도록 해달라”고 주문했다.

금융위는 콜센터 등 취약분야를 중심으로 금융감독원과의 합동 현장점검을 강화해 새로운 사회적 거리두기가 차질없이 시행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독려한다는 방침이다.

한아란 기자 aran@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한아란 기자기사 더보기

[관련기사]

경제·시사 BEST CLICK

오늘의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