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nce 1992

대한민국 최고 금융경제지

닫기

2021.10.16(토)

LX공사, '랜디-i'를 대국민 모바일 서비스로 개선

기사입력 : 2021-06-24 17:09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김정렬 LX공사 사장(왼쪽)과 진선미 위원장이 24일 국회 교통위원회의 소확행 릴레이 간담회를 마친 뒤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LX공사
[한국금융신문 권혁기 기자] LX한국국토정보공사(김정렬 사장·LX공사)가 구축한 애플리케이션 ‘랜디-i’가 국회 국토교통위원회(진선미 위원장)의 권고에 따라 대국민 모바일 서비스로 개선됐다고 밝혔다.

김정렬 LX공사 사장은 24일 국회 교통위원회의 소확행 릴레이 간담회에서 진선미 위원장을 만나 지난 국정감사에서 지적돼 온 LX공사의 애플리케이션 랜디랑서비스 개편에 대해 설명했다.

김 사장은 랜디랑을 고도화한 랜디-i’를 소개하며 사용자 편의성에 초점을 맞춰 토지정보와 업데이트 기능을 개선하고 공공 데이터를 활용한 토지정보, 국민 관심이 높은 맛집침수흔적도대피소 등의 생활안전서비스를 통합탑재했다고 말했다.

랜디-i’AI 기반 챗봇 서비스를 도입해 측량 상담과 일정 선택, 결과 확인까지 비대면 서비스로 제공한 결과 누적 이용자수 12만명, 1일 평균 20만회 이용 등 편의성이 높아지고 이용률도 급증했다고 부연했다.

김 사장은 이어 “AR 기반의 토지정보 서비스를 구현해 관련 사기를 예방하고 방문상담접수 등 오프라인 업무를 모바일온라인으로 간소화했다내년에는 지적측량 전 종목으로 비대면 서비스를 확대하고, 국민 편익을 높이는 서비스 제공에 더욱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진선미 위원장은 국민 관점의 서비스 개선을 위해 LX공사가 국민참여단 등을 활용해 의견 수렴을 한 것으로 알고 있다며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맞게 비대면 원스톱 서비스로 개선한 LX공사의 노력을 격려했다.

권혁기 기자 khk0204@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권혁기 기자기사 더보기

[관련기사]

유통·부동산 BEST CLICK

오늘의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