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nce 1992

대한민국 최고 금융경제지

닫기

2021.08.02(월)

대한토지신탁, 대명소노와 제휴 구축… 숙박시설 운용 강화

기사입력 : 2021-06-17 10:12

대명소노와 ‘숙박시설 위탁운영을 위한 MOU’ 체결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이훈복 대한토지신탁 대표이사와 민병소 소노인터내셔널 대표이사가 협약식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사진=대한토지신탁
[한국금융신문 김관주 기자] 대한토지신탁이 국내 레저 인프라 산업 핵심 기업인 대명소노그룹과 숙박시설의 개발과 운영을 위한 협력관계를 구축했다.

대한토지신탁(이훈복 대표이사)은 대명소노(김정훈 대표이사)와 숙박시설의 위탁운영을 위한 포괄적 상호 협력을 골자로 사업제휴협약(MOU)을 맺었다고 17일 밝혔다.

지난 16일 서울 삼성동 소재 대한토지신탁에서 열린 이번 협약식에는 이훈복 대한토지신탁 대표이사와 민병소 소노인터내셔널 대표이사 등이 참석했다.

이번 업무협약에는 향후 대한토지신탁이 사업 시행을 맡는 숙박시설에 대해 대명소노그룹이 시공, 위탁운영, 물품 공급(MRO) 등으로 참여하는 등 협력 관계를 구체화하는 내용이 담겼다.

대명소노그룹은 소노펠리체, 쏠비치 등 호텔 리조트와 오션월드, 비발디파크 등 업계 정상급 레저시설을 운영하며 국내 레저인프라산업을 선도하는 기업이다.

대한토지신탁은 대명소노의 축적된 레저사업 노하우를 바탕으로 현재 보유하고 있거나 추진할 예정인 생활형 숙박시설 등의 자산을 더욱 내실 있게 운용해 수익성을 높인다는 계획이다.

이훈복 대한토지신탁 대표이사는 “최근 생활형 숙박시설에 대한 규제가 강화되는 등 숙박시설 사업에 믿음직한 위탁운영사가 꼭 필요한 시점이다”며 “대한토지신탁의 차별화된 개발신탁사업 노하우와 국내 제1의 레저기업 대명소노그룹의 역량이 시너지를 발휘할 것”이라고 말했다.

대한토지신탁은 군인공제회가 100% 출자한 국내 주요 부동산신탁사로 1997년 창립 이래 토지신탁, 도시정비사업, 리츠(REITs) 등 부동산 개발사업을 영위해 왔다. 최근에는 리츠 부문에서 첫 오피스 실물 자산 매입을 추진하는 등 사업 포트폴리오를 다각화하며 시장 환경 변화에도 적극 대응하고 있다.

김관주 기자 gjoo@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김관주 기자기사 더보기

[관련기사]

유통·부동산 BEST CLICK

오늘의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