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nce 1992

대한민국 최고 금융경제지

닫기

2021.05.17(월)

문성유 캠코 사장 “59주년 맞아 친환경 경영 확대 도입”

기사입력 : 2021-04-06 15:13

“사회 안전망 강화에도 기여할 것”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문성유 캠코 사장이 6일 온라인 생중계 방식으로 개최된 ‘한국자산관리공사 제59주년 창립기념식’에서 기념사를 하고 있다. /사진=캠코 제공
[한국금융신문 권혁기 기자] 문성유 한국자산관리공사(캠코) 사장이 59주년을 맞아 친환경 경영 확대 도입을 천명했다.

캠코는 6일 창립 59주년을 맞아 온라인 생중계 방식으로 창립기념식을 개최하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감염예방에 최일선에 있는 부산지역 보건소 의료진을 위한 생일떡 나눔활동을 펼쳤다.

지난달 30일 뉴비전 선포 통해 캠코 미래상을 리딩 플랫폼으로 새롭게 규정한 문성유 사장은 창립기념사에서, 엄중한 책임의식과 직무윤리를 바탕으로 플랫폼 혁신을 통해 뉴노멀 시대에 상시화 된 위기를 기회로 활용하는 길을 함께 모색해 갈 것이라며 한국판 뉴딜에 적극 동참해 민생안정과 경제활력 제고를 위한 마중물이 될 수 있도록, ‘D.N.A’로 대변되는 4차 산업혁명의 기술적 진보를 캠코 서비스 플랫폼에 탑재하고, 주요 사업부문에서의 친환경 경영 확대 도입과 일자리 창출 및 창업지원 플랫폼 등 사회 안전망 강화에도 기여할 것이라고 밝혔다.

D.N,A는 데이터(Data), 네트워크(Network), 인공지능(Artificial intelligence)을 뜻한다.

이에 더해 문 사장은 캠코의 ()’은 그 자체로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 것이며, 공공성을 강화해 정부와 국민이 요청하는 사명을 완수하고, ESG경영 정착을 통해 지속가능한 미래를 만들어 가야한다고 강조했다.

이날 기념식에 이어 캠코는 임직원 사회봉사펀드와 기부금으로 마련한 생일 떡 590세트를 코로나19로부터 지역사회 안전을 책임지고 있는 부산지역 16개 보건소 의료진과 함께 나누며 창립기념일의 의미를 더했다.

문성유 사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모두가 어려운 상황이지만, 새봄이 오듯 희망의 기운이 조금씩 솟아나고 있는 것을 알 수 있다, “59주년 창립을 맞은 캠코가 지역사회와 생일의 기쁨을 함께 나누고 싶다고 말했다.

한편, 캠코는 부산지역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 등이 완화되면 노숙인을 위한 생일 미역국 도시락KF94 마스크 100세트를 전달하는 활동도 이어서 진행할 예정이다.

권혁기 기자 khk0204@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권혁기 기자기사 더보기

[관련기사]

금융 BEST CLICK

오늘의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