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nce 1992

대한민국 최고 금융경제지

닫기

2021.04.16(금)

상반기 VCM 앞둔 롯데그룹…신동빈 어떤 메시지 낼까

기사입력 : 2021-01-08 17:17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유선희 기자] 롯데그룹의 상반기 VCM(사장단 회의)가 다가온 가운데 신동빈닫기신동빈기사 모아보기 롯데그룹 회장이 내놓을 메시지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8일 롯데그룹에 따르면 신동빈 회장은 오는 13일 오후 송용덕·이동우 롯데지주 대표와 4개 비즈니스유닛(BU)장, 각 계열사 임원 등 100여명이 참석하는 2021년 상반기 ‘VCM’(옛 사장단 회의)을 진행한다.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지난해 7월 중순 열린 회의와 같이 화상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이번 회의의 핵심 안건은 '포스트 코로나' 전략으로 예상된다. 특히 계열사 간 시너지를 강조하고 있는 만큼, 이와 관련한 구체적인 전략이 논의될 전망이다. 신 회장은 지난 4일 신년사에서 "각 회사가 가진 장점과 역량을 합쳐 그룹 차원의 시너지를 만드는 데 집중해야 한다"며 "강력한 실행력으로 시너지 창출을 가로막는 장애물을 제거하라"고 주문했다.

이 외에도 롯데그룹이 중점적으로 추진하고 있는 디지털 전환(DT)과 미래 먹거리 산업 발굴, 지속가능한 성장 전략도 화두에 오를 것으로 보인다. 롯데그룹은 최근 그룹의 성장을 이끌어 온 유통, 화학부문 외에 미래 차 분야를 신성장동력으로 두고 관련 사업을 확대하고 있다. 롯데그룹은 매년 상·하반기 각 1회씩 매년 2회 VCM을 개최한다. 상반기 VCM에서는 부문별 올해 전략과 사업 방향, 경제 상황 등 주요 현안이 중점적으로 다뤄진다.

유선희 기자 ysh@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유선희 기자기사 더보기

[관련기사]

유통·부동산 BEST CLICK

오늘의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