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nce 1992

대한민국 최고 금융경제지

닫기

2020.08.11(화)

NH농협은행 경기본부, 경기신용보증재단 24억원 전달

기사입력 : 2020-06-24 17:07

올해만 3번째, 총 129억원 출연금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사진은 왼쪽 네 번째부터 정용왕 농협은행 경기영업본부장. 이민우 경기신용보증재단 이사장.
[수원 이동규 기자] NH농협은행 경기본부(본부장 정용왕)는 24일 경기신용보증재단(이사장 이민우)에 '경기도 중소기업과 소상공인 자금 지원'을 위해 24억원을 추가 출연하여 전달식을 가졌다.

농협은행은 올해에만 3번째 출연으로 기존 출연금 105억원 포함 시 총 129억원을 출연한 것으로 시중은행의 최고금액이다.

또한 NH농협은행 경기본부와 경기신용보증재단은 경기도와 협약을 체결하여 집합금지 행정명령 처분을 받은 업체를 대상으로 금융지원을 하기 위해 준비 중에 있다.

이는 지난 6월 4일 경기도와 31개 시·군이 발표한 집합금지 행정명령처분을 받은 업체에 대한 금융지원의 일환이다.

7월 초 시행 예정이며 지원규모는 1000억원으로 업체당 최고 2000만원까지 지원 예정이다.

경기도가 대상 업체를 선정하여 추천하고, 신속한 금융지원을 위해 농협은행이 경기신용보증재단의 보증신청서류 접수, 사업장 현장실사를 대행하며 경기신용보증재단은 보증심사에 전념한다.

NH농협은행 경기본부 정용왕 본부장은 “금번 출연과 집합금지 행정명령처분 대상 업체에 대한 금융지원은 도 금고 은행으로서 역할 수행의 일환으로 경기도와 경기신용보증재단의 코로나19극복에 적극 동참하는 것이며,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에게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경기신용보증재단 이민우 이사장은 “농협은행의 출연은 코로나19로 힘들어 하는 경기도 내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에게 큰 힘이 될 것이라고 생각하고, 앞으로 시행 예정인 집합금지 명령대상 피해기업에 대한 보증지원도 신속히 적시에 진행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경제·시사 BEST CLICK

오늘의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