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nce 1992

대한민국 최고 금융경제지

닫기

2019.09.19(목)

"'경미한 교통사고' 치료비 편차 6배 이상…명확한 진료수가 기준 마련돼야"

기사입력 : 2019-08-23 14:24

보험연구원, '경미사고 대인배상의 문제점과 개선방안' 토론회 개최

[한국금융신문 장호성 기자]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자료=보험연구원


경미한 교통사고에도 불구하고 동일등급 사고 환자간의 진료비 편차가 크게 발생하고 있어, 이에 대한 명확한 진료수가 기준이 마련돼야 한다는 지적이 나왔다. 특히 범퍼 경미손상사고의 상해14급에 지급된 대인보험금의 경우 상위 20%의 평균이 하위 20%의 평균보다 6배 이상 큰 것으로 나타났다.

보험연구원(원장 안철경)과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안호영 의원(더불어민주당), 국회 정무위원회 고용진 의원(더불어민주당)은 23일(금) 오후 2시 국회 대강당에서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장호성 기자기사 더보기

[관련기사]

보험 BEST CLICK

오늘의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