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nce 1992

대한민국 최고 금융경제지

닫기
한국금융신문 facebook 한국금융신문 naverblog

2024.06.17(월)

컴투스, 넥슨 출신 김대훤 대표 개발사 ‘에이버튼’에 전략적 투자

기사입력 : 2024-02-22 15:03

  • kakao share
  • facebook share
  • telegram share
  • twitter share
  • clipboard copy
ad

에이버튼 개발 중인 MMORPG 글로벌 퍼블리싱 판권 확보
“컴투스의 글로벌 서비스 노하우 더해 빅히트 타이틀로 만들 것”

컴투스가 신생 개발사 에이버튼에 전략적 투자를 단행하고 에이버튼이 개발 중인 MMORPG 타이틀에 대한 퍼블리싱 판권을 확보했다. / 사진제공=컴투스 이미지 확대보기
컴투스가 신생 개발사 에이버튼에 전략적 투자를 단행하고 에이버튼이 개발 중인 MMORPG 타이틀에 대한 퍼블리싱 판권을 확보했다. / 사진제공=컴투스
[한국금융신문 이주은 기자] 컴투스(대표 이주환)는 넥슨 출신 개발자인 김대훤 대표가 설립한 에이버튼에 전략적 투자를 단행했다고 22일 밝혔다.

컴투스는 이번 투자를 통해 에이버튼과 글로벌 게임 시장 공략에 나선다. 또 에이버튼이 개발 중인 MMORPG(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 타이틀에 대한 퍼블리싱 판권을 확보해 국내를 포함한 글로벌 서비스를 담당할 계획이다.

김대훤 대표는 2006년 넥슨에 합류해 메이플스토리 해외개발실장, 계열회사의 개발 총괄과 대표이사 등을 거쳐 2019년부터 신규 개발본부 및 ‘민트로켓’ 총괄을 역임했다. 메이플스토리, 서든어택 등 유명 프로젝트 참여를 비롯해 AxE, 프라시아 전기, 데이브 더 다이버 등 여러 흥행 타이틀을 만들어낸 개발 주역으로 알려져 있다.

이번 계약으로 컴투스의 탄탄한 글로벌 서비스 노하우를 더해 국내 및 해외 시장에서 빅히트 타이틀로 만들어 간다는 계획이다.

컴투스는 에이버튼이 개발 중인 MMORPG에 컴투스의 글로벌 서비스 노하우를 더해 국내외 시장에서 빅히트 타이틀을 탄생시킨다는 방침이다.

컴투스 관계자는 “시장에 다양한 성공 방정식을 제시했던 김대훤 대표와 전략적 파트너십을 구축하게 돼 큰 기대가 된다”며 “양사의 역량을 합쳐 글로벌 게임 시장에 새로운 성공의 역사를 써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주은 한국금융신문 기자 nbjesus@fntimes.com

가장 핫한 경제 소식! 한국금융신문의 ‘추천뉴스’를 받아보세요~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issue

이주은 기사 더보기

[관련기사]

산업 BEST CLIC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