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nce 1992

대한민국 최고 금융경제지

닫기
한국금융신문 facebook 한국금융신문 naverblog

2024.06.21(금)

“글로벌 탑티어 퍼블리셔가 우리 꿈”…컴투스의 포부는 실현될 수 있을까

기사입력 : 2024-01-25 17:49

  • kakao share
  • facebook share
  • telegram share
  • twitter share
  • clipboard copy
ad

글로벌 퍼블리싱 신작 3종 연내 공개
퍼블리싱·소싱 역량 강화로 새 돌파구 모색
“차별화된 IP로 글로벌 리더들과 경쟁할 것”

(왼쪽부터) 이주환 컴투스 대표와 김지인 그램퍼스 대표, 한성현 모히또게임즈 대표, 김일호 컴투스 글로벌사업실장, 한지훈 컴투스 게임사업부문장이 25일 서울 여의도 콘래드호텔에서 열린 ‘2024 미디어 쇼케이스’를 마치고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 사진=이주은 기자 이미지 확대보기
(왼쪽부터) 이주환 컴투스 대표와 김지인 그램퍼스 대표, 한성현 모히또게임즈 대표, 김일호 컴투스 글로벌사업실장, 한지훈 컴투스 게임사업부문장이 25일 서울 여의도 콘래드호텔에서 열린 ‘2024 미디어 쇼케이스’를 마치고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 사진=이주은 기자
[한국금융신문 이주은 기자] 컴투스(대표 이주환)가 글로벌 시장에서 새로운 돌파구를 모색한다. 지난해부터 개선세를 보이고 있는 게임 사업에 확실한 한 방을 더하겠다는 구상이다. 차별화된 IP(지식재산권)를 앞세워 ‘글로벌 탑티어 퍼블리셔’라는 수식어를 달겠다는 당찬 포부도 밝혔다.

컴투스는 25일 서울 여의도 콘래드호텔에서 ‘2024 미디어 쇼케이스’를 열고 글로벌 퍼블리싱 사업 전략과 신작 게임 3종을 공개했다. 구체적으로 ▲프로스트펑크: 비욘드 더 아이스 ▲BTS쿠킹온: 타이니탄 레스토랑 ▲스타시드: 아스니아 트리거 등이다.

이날 이주환 대표는 “게임 대 게임을 넘어서 엔터 전 분야에 걸친 복합적인 경쟁 속에서 높아진 이용자의 눈높이를 맞추기 위해 새로운 변화와 도전을 요구받는 때”라며 “컴투스는 오랜 기간 쌓아온 사업 노하우와 개발 노하우, 글로벌 네트워크 등에 더해 개발사들과 협업을 강화함으로써 글로벌 퍼블리싱 사업을 적극 추진하려 한다”고 말했다.

컴투스는 올해 서비스 라인업 확대와 글로벌 파트너십 강화에 나선다. 자사 IP에 더해 외부의 경쟁력 있는 IP를 적극 활용, 신규 비즈니스를 확대해 시장을 다각도로 공략해 나갈 계획이다.

김일호 컴투스 글로벌사업실장이 25일 서울 여의도 콘래드호텔에서 열린 '2024 미디어 쇼케이스'에서 신작 '프로스트펑크: 비욘드 더 아이스'를 소개하고 있다. / 사진제공=컴투스 이미지 확대보기
김일호 컴투스 글로벌사업실장이 25일 서울 여의도 콘래드호텔에서 열린 '2024 미디어 쇼케이스'에서 신작 '프로스트펑크: 비욘드 더 아이스'를 소개하고 있다. / 사진제공=컴투스
가장 먼저 포문을 열 작품은 생존 건설 시뮬레이션 ‘프로스트펑크: 비욘드 더 아이스’다. 이 게임은 지난 20018년 출시돼 글로벌 누적 판매량 300만장을 기록한 게임 ‘프로스트펑크’의 정식 모바일 버전이다. 게임은 갑작스럽게 빙하기를 맞이한 인류가 극한의 환경에서 살아남는 생존기를 그린다.

컴투스는 모바일 버전만의 차별화 포인트를 만드는 데 골몰했다. 원작과 달리 자연재해를 극복하는 자체 콘텐츠인 ‘웨더 스테이션’과 ‘탐험’ 등을 추가했다. 19세기 레트로 느낌의 아트웍도 특징이다. 철의 도시 느낌을 살려 이용자가 게임 환경에 몰입할 수 있도록 했다.

글로벌을 공략한 작품인 만큼 오는 31일 미국과 영국, 필리핀 3개국에서 얼리엑세스(미리 해보기)를 시작한다. 핵심 타겟 시장인 북미와 유럽에서 충분한 테스트를 거쳐 보완 후 출시할 예정이다.

개발사 그램퍼스 김지인 대표가 25일 서울 여의도 콘래드호텔에서 열린 '2024 컴투스 미디어 쇼케이스'에서 신작 'BTS 쿠킹온: 타이니탄 레스토랑'의 콘텐츠를 설명하고 있다. / 사진제공=컴투스이미지 확대보기
개발사 그램퍼스 김지인 대표가 25일 서울 여의도 콘래드호텔에서 열린 '2024 컴투스 미디어 쇼케이스'에서 신작 'BTS 쿠킹온: 타이니탄 레스토랑'의 콘텐츠를 설명하고 있다. / 사진제공=컴투스
전 세계 수많은 팬덤을 보유한 메가 IP ‘BTS’를 활용한 게임도 준비 중이다. ‘BTS 쿠킹온: 타이니탄 레스토랑’은 식당을 운영하는 요리 시뮬레이션 게임이다. 방탄소년단 캐릭터인 타이니탄과 서울을 시작으로 세계 곳곳을 누비며 요리사로 거듭나는 여정을 담았다. 간단한 터치 방식으로 초보자들도 충분히 즐길 수 있도록 한다. 요리 게임의 본질을 지키면서도 BTS IP의 특징적인 요소를 인게임에 녹여내는 데 집중했다.

한지훈 컴투스 게임사업부문장은 “아미(BTS 팬덤명)를 타깃으로 한 요리 게임보다는 요리 게임인데 아미도 할 수 있다는 방향성을 가지고 개발 중”이라며 “요리게임 DNA를 확실히 가지고 있는 개발사인 만큼 요리 시뮬레이션 게임에 타이니탄이 더해지는 느낌으로 만들고 있다”고 말했다.

BTS 쿠킹온: 타이니탄 레스토랑은 오는 2월 사전 예약을 시작한다. 상반기 중 글로벌 서비스할 예정이다.

한성현 모히또게임즈 대표가 25일 서울 여의도 콘래드호텔에서 열린 '2024 컴투스 미디어 쇼케이스'에서 신작 '스타시드: 아스니아 트리거'를 소개하고 있다. / 사진제공=컴투스이미지 확대보기
한성현 모히또게임즈 대표가 25일 서울 여의도 콘래드호텔에서 열린 '2024 컴투스 미디어 쇼케이스'에서 신작 '스타시드: 아스니아 트리거'를 소개하고 있다. / 사진제공=컴투스
일본 애니메이션풍의 서브컬처 장르 게임이 큰 인기를 얻고 있는 만큼, 대세에 맞춰 서브컬처 게임도 준비했다. 조이시티의 자회사 모히또게임즈가 개발 중인 AI(인공지능) 육성 어반 판타지 RPG ‘스타시드: 아스니아 트리거’가 그 주인공이다. 위기의 인류를 구하기 위해 AI 소녀들과 힘을 모아 싸우는 세계관을 배경으로 한다.

스타시드: 아스니아 트리거는 실사 비율의 미소녀 캐릭터를 수집·육성하고 교감하는 재미를 살렸다. 특히 이용자와 캐릭터의 교감을 위해 이들이 소통할 수 있는 창구인 ‘인스타시드’ 콘텐츠를 추가했다. 모션 캡쳐 기술을 활용해 캐릭터를 사람과 유사하게 사실적으로 표현했으며, 일본 메이저 성우진이 참여해 풀보이스로 더빙해 이야기의 몰입감을 높였다.

이 게임은 올해 상반기 중 국내 출시를 목표로 막바지 담금질 중이다. 이후 전 세계로 서비스 지역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이주은 한국금융신문 기자 nbjesus@fntimes.com

가장 핫한 경제 소식! 한국금융신문의 ‘추천뉴스’를 받아보세요~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issue

이주은 기사 더보기

[관련기사]

산업 BEST CLIC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