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nce 1992

대한민국 최고 금융경제지

닫기
한국금융신문 facebook 한국금융신문 naverblog

2024.07.22(월)

SK온, 내년 전고체배터리 파일럿라인 구축

기사입력 : 2024-01-17 09:07

  • kakao share
  • facebook share
  • telegram share
  • twitter share
  • clipboard copy
ad

미국 솔리드파워와 협력안 구체화

[한국금융신문 곽호룡 기자] SK온(대표 최재원닫기최재원기사 모아보기)이 미국 솔리드파워의 설계·공정 기술을 활용해 2025년까지 전고체 배터리 파일럿 라인을 구축한다.

SK온은 솔리드파워와 지난 10일 CES2024에서 기술 이전 협약을 체결했다고 17일 밝혔다.

성민석 SK온 최고사업책임자(왼쪽)와 존 반 스코터 솔리드파워 최고경영자. 사진=SK온이미지 확대보기
성민석 SK온 최고사업책임자(왼쪽)와 존 반 스코터 솔리드파워 최고경영자. 사진=SK온


SK온은 솔리드파워가 보유한 전고체 배터리 셀 설계와 파일럿 라인 공정 관련 기술 전부를 연구개발에 활용할 수 있게 된다. 솔리드파워는 SK온에 황화물계 고체전해질을 공급하고 전고체 배터리 개발을 돕는다.

이를 통해 SK온은 2025년까지 대전 배터리 연구원에 전고체 배터리 파일럿 라인을 구축할 계획이다.

양사는 전고체 배터리 개발 이후 상용화를 위한 협력도 이어갈 방침이다.

앞서 2021년 SK온은 솔리드파워에 3000만달러(약 400억원)를 투자하고 차세대 전고체 배터리를 공동 개발하기로 했다. 이번 협약을 이를 구체화한 것이다.

전고체 배터리는 현재 리튬이온 배터리에 적용되는 액체 전해질을 고체 전해질로 대체한 배터리다. 고체 전해질을 적용하면 화재 위험이 줄어들어 안전성이 높다. 또 배터리 무게 및 부피도 상대적으로 줄어들어 리튬이온 배터리가 갖고 있는 용량 한계를 뛰어넘을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곽호룡 한국금융신문 기자 horr@fntimes.com

가장 핫한 경제 소식! 한국금융신문의 ‘추천뉴스’를 받아보세요~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issue

곽호룡 기자기사 더보기

[관련기사]

산업 BEST CLIC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