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nce 1992

대한민국 최고 금융경제지

닫기

2023.01.30(월)

KB증권 희망퇴직 실시…여의도 증권가 찬바람

기사입력 : 2022-12-09 16:07

82년생 이상 정규직 대상…월급여 최대 34개월분 지급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KB증권 본사 / 사진제공= KB증권
[한국금융신문 정선은 기자] KB증권(대표 박정림닫기박정림기사 모아보기, 김성현닫기김성현기사 모아보기)이 희망퇴직을 실시한다.

9일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KB증권은 이날부터 오는 15일까지 2022년 희망퇴직 신청을 받는다.

대상은 1982년생 이상 정규직 직원이다.

조건은 월급여의 34개월분(최대)까지 연령에 따라 지급한다. 별도로 생활지원금과 전직지원금 등을 합해 최대 5000만원 추가 지원을 예정하고 있다.

KB증권은 직원의 안정적인 은퇴 설계와 회사의 인력구조 개선을 위해 희망퇴직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올해 안에 퇴직절차가 완료될 수 있도록 진행하기로 했다.

최근 여의도에서 자금경색 등 여파 속에 중소형 증권사 등 감원 찬바람이 불고 있는 만큼 대형사 퇴직에 특히 관심이 모이고 있다.

KB증권 측은 "이번 희망퇴직은 순수한 의미의 희망퇴직"이라며 "본인이 희망하는 직원에 한해 진행하는 것을 조건으로 노사가 협의한 사항"이라고 밝혔다.

정선은 기자 bravebambi@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정선은 기자기사 더보기

[관련기사]

증권 BEST CLICK

오늘의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