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nce 1992

대한민국 최고 금융경제지

닫기

2022.12.01(목)

조용병 신한금융 회장 “공감·상생 금융 생태계 만들어가자”

기사입력 : 2022-09-01 14:40

창립 21주년 기념식 개최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조용병 신한금융지주 회장이 1일 서울 중구 신한금융 본사에서 열린 지주사 창립 21주년 기념식에서 기념사를 하고 있다. / 사진제공=신한금융지주
“‘금융으로 세상을 이롭게 한다는 소중한 미션을 바탕으로 신한이 주도하는 공감과 상생의 금융 생태계를 만들어 갑시다.”

[한국금융신문 김관주 기자] 조용병닫기조용병기사 모아보기 신한금융지주 회장은 1일 서울 중구 신한금융지주 본사에서 열린 지주사 창립 21주년 기념식에서 이같이 말하고 신한금융의 미래 비전을 제시했다.

그는 “고객의 자산을 지키고 금전적 이익을 제공했던 과거 역할을 넘어 일상의 모든 영역을 케어하고 생애주기 전체의 금융을 지원하는 라이프 플랫폼으로 확장해야 한다”며 “‘더 쉽고 편안한, 더 새로운 금융’을 제공하는 고객몰입을 완성하자”고 말했다.

압도적 포트폴리오 경쟁력도 주문했다.

조 회장은 “이미 안정적인 시장 경쟁력을 갖춘 은행과 카드사뿐만 아니라 모든 그룹사가 각자의 영역에서 일류의 경쟁력을 갖춰야 한다”며 “은행과 비은행, 국내와 글로벌, 대면과 비대면 등 균형 잡힌 비즈니스 포트폴리오로 초격차의 종합금융그룹으로 자리매김하자”고 말했다.

이어 “미래 신한이 향하는 궁극적인 모습은 '공감과 상생의 금융 생태계'를 만드는 것”이라며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을 일상의 기준으로 삼아 환경을 지키기 위해 혁신하고 어려움에 처한 이웃을 힘써 도우며 공정성과 다양성을 지켜나가자”고 덧붙였다.

김관주 기자 gjoo@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김관주 기자기사 더보기

[관련기사]

금융 BEST CLICK

오늘의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