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nce 1992

대한민국 최고 금융경제지

닫기

2022.08.19(금)

HN, ‘3D 프린팅 쇼하우스’ 활용한 메타버스 서비스 개발 완료

기사입력 : 2022-06-27 15:24

가상공간에 하우스 투어·스마트홈 IoT 기기 제어 등 기술 접목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HN ‘3D 프린팅 쇼하우스’ 기반 메타버스 베타 서비스 화면 / 사진제공=HN
[한국금융신문 장호성 기자]

HN(에이치엔아이엔씨)이 ‘3D 프린팅 쇼하우스’를 기반으로 한 메타버스 베타 서비스 개발을 완료했다고 밝혔다. 3D 프린팅 쇼하우스는 HN이 국내 최초로 건축용 3D 프린터를 활용해 구축한 주거 공간이다.

HN이 독자적으로 개발한 메타버스 서비스는 거울과 같이 현실공간을 가상공간에 동일하게 구현한 미러시티(Mirror City)형 메타버스다. 사용자는 가상의 메타버스 공간에서 가상 하우스 투어, 인테리어 변경 및 적용, 친구 초대, 날씨와 일조 변경 등을 직접 체험하며 현실과 같은 가상 경험을 즐길 수 있다.

특히 메타버스 공간에서 실제 현실공간과 동일한 스마트홈 IoT 기기를 제어하는 기능을 통해 기존의 VR, 온라인 쇼룸 서비스와 차별점을 뒀다. 나아가 사용자가 가상공간에서 인테리어, 가구, 가전 등의 체험을 통해 실제 제품 구매와 이어질 수 있도록 하는 메타버스 생태계의 새로운 서비스 모델을 제시한다는 계획도 밝혔다.

HN은 향후 본 베타 서비스를 기반으로 주거시설 관리자와 이용자 간의 단순 커뮤니케이션 기능을 넘어 메타버스 사용자들이 자유롭게 소통하고 정보를 공유하는 입체적인 커뮤니케이션 서비스 개발로 사용자 편의를 향상시킬 방침이다.

HN 신사업추진팀 박성우 팀장은 "메타버스가 다양화되면서 게임형이 아닌 일상 생활 속 이용자가 원하는 편의성을 제공하는 메타버스 서비스가 나와야 한다"며 "HN은 당사가 제공하는 스마트홈 IoT와 더불어 온/오프라인의 연동을 지원하고 고객 니즈에 맞는 서비스를 제공하는 한층 진보된 프롭테크 서비스를 제공하여 주거 편의성을 더욱 진화시킬 것"이라고 말했다.

현재 HN은 신성장 기술인 AI, 블록체인, NFT, IoT 등 기존 보유 솔루션을 기반으로 현실 세계와 연계하는 새로운 메타버스 개발을 추진중이며, 크리에이터 이노코미 생태계를 지원하는 C2E(Create to Earn)형 메타버스를 통해 소비자와 공급자가 상생하는 서비스로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이번에 HN이 개발 완료한 메타버스 베타 서비스 버전에 적용된 3D 프린팅 쇼하우스는 HN 및 관계사의 첨단 IT 및 건설 기술 역량을 결집해 시공한 8.2평 규모의 주거 공간이다. HN의 관계사인 하이시스의 건축용 3D 프린터로 원룸형 주택을 시공했으며, 주택 내부에 에이치닥테크놀로지(Hdac Technology)의 RIZON 블록체인 기반의 스마트홈 IoT, DID 등을 접목했다.

장호성 기자 hs6776@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장호성 기자기사 더보기

[관련기사]

유통·부동산 BEST CLICK

오늘의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