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nce 1992

대한민국 최고 금융경제지

닫기

2022.11.29(화)

홈플러스, 외식 물가 잡는 ‘치킨 대전’ 개최…프랜차이즈 치킨 3분의 1 가격

기사입력 : 2022-06-15 14:52

보양식용 생닭부터 델리까지…고객 부담 낮추기 총력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모델들이 15일 홈플러스 강서점에서 ‘치킨 대전’ 행사 상품을 선보이고 있다./ 사진제공 = 홈플러스
[한국금융신문 홍지인 기자] 홈플러스(사장 이제훈)가 ‘치킨 대전’을 열고 외식 물가 잡기에 나선다. 후라이드 치킨을 프랜차이즈 브랜드 가격 3분의 1 수준으로 선보여 장바구니 부담을 낮춘다는 계획이다.

홈플러스는 16일부터 22일까지 ‘치킨 대전’을 열고 생닭부터 간편식, 델리 등 치킨 품목을 총망라해 고객 장바구니 부담을 낮춘다고 15일 밝혔다.

통계청에서 발표한 ‘소비자물가동향’에 따르면 지난달 외식물가지수는 지난해 12월보다 4.2% 상승했다. 외식 품목 중 올해 들어 가격이 가장 크게 오른 것은 가격 상승률 6.6%를 기록한 ‘치킨’이다. 현재, 주요 치킨 프랜차이즈 대표 상품 가격은 1만6000~2만원 수준이다.

홈플러스는 국내산 생닭으로 만든 ‘델리’ 상품 ‘퀴노아를 품은 로스트 치킨’, ‘두마리 후라이드 치킨’은 기획가로 각 7990원, 1만990원이다. ‘두마리 후라이드 치킨’을 구매하면 치킨 한 마리를 프랜차이즈 브랜드 프라이드치킨 가격 3분의 1 수준인 약 5500원에 사는 셈이 된다.

매장에서 직접 튀겨 판매하는 홈플러스 델리 치킨은 가성비와 편의성으로 입소문을 타며, 지난달에만 16만 명이 넘는 고객이 구매한 것으로 나타났다. 델리 치킨은 오프라인 구매뿐 아니라, 홈플러스 온라인 ‘마트직송’ 서비스 이용 시 고객이 원하는 시간대에 ‘당일배송’ 받을 수 있다.

이외에도 각종 요리 재료로 제격인 무항생제 생닭·냉동닭, 손쉽게 즐기기 좋은 간편식을 마이홈플러스 멤버십 회원 대상으로 할인해 선보인다. ‘하림 무항생제 닭볶음탕용’(900g)은 30% 할인가인 6290원, 냉동 닭가슴살/안심(2kg)과 냉동 닭다리(2kg)는 20% 할인해 각 1만2790원, 1만6790원에 판다. ‘교촌 리얼 닭강정’(520g) 2종, ‘멕시카나 닭강정’(500g) 2종은 20% 할인해 각 6790원, 6390원에 판매한다.

한상인 홈플러스 메뉴개발총괄은 “물가 방어 최전선에서 대형마트의 역할을 다하기 위해 물가 안정 프로젝트를 시행하고 있다”라며, “앞으로도 고객이 다양한 상품을 저렴한 가격으로 구매할 수 있도록 장바구니 물가 안정에 적극 동참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홍지인 기자 helena@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홍지인 기자기사 더보기

[관련기사]

유통·부동산 BEST CLICK

오늘의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