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nce 1992

대한민국 최고 금융경제지

닫기

2022.08.14(일)

SRT 객실장·승무원, 열차 내 응급환자 구해

기사입력 : 2022-04-25 09:41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SRT 이상준 객실장. 어예진 승무원. /사진제공=SR
[한국금융신문 권혁기 기자] SRT 객실장과 승무원이 신속한 대응으로 열차 내에서 발생한 응급환자의 소중한 생명을 살렸다.

25SRT 운영사 SR(대표이사 이종국)에 따르면 지난 15() 수서역을 출발해 부산으로 향하던 SRT 323열차에 근무하던 이상준 객실장은 오송역 도착을 앞두고 18호차에서 응급환자가 발생했다는 연락을 받고 해당 객실로 달려갔다.

50대로 추정되는 남성승객이 객실통로에 쓰러져 의식을 잃고 호흡이 없는 것을 확인한 이상준 객실장은 즉시 기장과 승무원에게 열차 내 의료진 수배와 119 신고를 요청하고 심폐소생술(CPR)을 실시했다.

마침 해당열차에 탑승해있던 의료진들이 방송을 듣고 객실로 달려왔고, 이상준 객실장은 의료진에게 열차 내 자동심장충격기(AED)를 제공했다.

AED 사용에도 환자의 의식이 없어 더 이상 열차로 이동은 어렵다는 의료진 판단에 이상준 객실장과 어예진 승무원은 환자를 오송역 승강장으로 이동시키고, 119가 도착할 때까지 마사지를 하자 고객 의식이 돌아왔다.

환자가 깨어나는 것을 보고 다시 열차로 돌아온 객실장과 승무원은 응급상황이 마무리 될 때까지 기다려준 고객에게 방송으로 감사 인사를 전하고 부산역까지 안전하게 승무를 마쳤다.

해당 열차에 탑승했던 고객들은 SR 고객의 소리에 그날의 상황을 전했다. 조 모 고객은 급박한 상황에서도 침착하게 방송과 고객 안내를 하며 환자를 돌보는 모습이 감동스러웠다며 객실장과 승무원의 대처를 칭찬했다.

최 모 고객은 응급 상황에서 심폐소생술을 열심히 진행하며, 환자를 이송할 때까지 잘해줬다, 침착한 대응이 기억에 남는다라고 고객의 소리에서 칭찬의 글을 남겼다.

이상준 객실장, 어예진 승무원은 정기적으로 받아온 심폐소생술 등 안전직무교육 덕분에 침착하게 응급상황을 대처하는데 큰 도움이 됐다함께 힘써주신 의료진분들을 찾아 꼭 감사의 마음을 전하고 싶다고 말했다.

권혁기 기자 khk0204@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권혁기 기자기사 더보기

[관련기사]

유통·부동산 BEST CLICK

오늘의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