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nce 1992

대한민국 최고 금융경제지

닫기

2022.01.19(수)

KB손보, 업계 첫 헬스케어 자회사 'KB헬스케어' 10월 내 설립

기사입력 : 2021-10-04 09:50

금융당국과 지속적 협의…1일 승인 받아
B2B 기업고객 대상서 B2C 개인고객으로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KB손해보험 건물외관./사진제공= KB손해보험
[한국금융신문 임유진 기자] KB손해보험이 1일 금융당국으로부터 보험업계 최초로 헬스케어 자회사 설립 승인을 받았다. 향후, 남은 절차를 마무리해 10월 내로 'KB헬스케어'라는 사명으로 자회사 설립을 마무리할 계획이다.

KB손해보험은 보험업계 최초로 헬스케어 서비스 제공을 목적으로 하는 자회사 설립에 대해 1일 금융당국의 승인을 받았다고 4일 밝혔다.

KB손해보험은 정부 차원의 디지털 헬스케어 산업 활성화를 위한 보험업권 헬스케어 사업 진출 제도 마련 및 규제완화 등 시장 환경 변화에 따라 회사의 미래 성장 동력을 확보하고 고객의 건강관리에 도움이 되는 서비스 제공을 통해 국민 의료비 지출 효율화에 기여한다는 목표로 디지털 헬스케어 자회사 설립을 선도적으로 추진해 왔다.

지금까지 KB손해보험은 헬스케어 사업을 영위할 자회사 소유 신고를 위해 금융당국과 지속적으로 협의를 진행했다. 동시에 신설될 자회사의 설립 및 운영을 위한 인력과 사업장을 확보하는 등의 인프라 구축을 위한 준비를 진행해 왔다.

이번 금융당국의 자회사 설립에 대한 승인에 따라 KB손해보험은 이달(10월) 중 자회사 설립을 목표로, 신설 자회사의 설립등기 및 사업자등록을 마치고 헬스케어 서비스 론칭을 위한 준비에 더욱 박차를 가한다는 방침이다.

‘㈜KB헬스케어’라는 사명으로 설립될 신설 자회사는 사업 초기, B2B 기업고객을 중심으로 헬스케어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며, 추후 B2C 개인고객으로 서비스를 확대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제공되는 주요 서비스는 모바일 앱을 통한 디지털 건강관리 서비스(▲건강검진 정보 등 다양한 건강정보를 분석한 건강상태 정보 ▲고객별 건강상태 기반 건강목표 추천 ▲식단 데이터 분석서비스 등)와 고객의 건강관리 목표 달성을 지원하기 위해 외부 제휴업체와 연계한 건강관리 서비스(▲유전체 분석 서비스 ▲오디오/비디오 기반의 디지털 활동관리 프로그램 ▲ 만성질환자 건강관리 코칭 프로그램 ▲멘탈 관리 상담 프로그램 등)로 구성될 예정이다.

KB손해보험 관계자는 “예방적 건강관리에 대한 소비자의 관심과 니즈가 증가하는 상황에서 디지털 기술을 접목한 헬스케어 사업은 미래 성장 잠재력이 클 것으로 판단한다”라며 “KB손해보험은 업계 최초로 헬스케어 자회사 설립이라는 첫발을 먼저 내딛은 만큼 선도사로서의 책임감을 늘 견지해 최상의 건강관리 서비스 제공을 위해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KB헬스케어 설립이 완료되면 진행하고 있는 요양사업 ‘KB골든라이프케어’와 시너지도 기대할 수 있다. 마이데이터 서비스를 본격화하면 의료, 자산 등 다양한 빅데이터 분석이 가능해져 정교한 디지털 헬스케어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임유진 기자 ujin@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임유진 기자기사 더보기

[관련기사]

보험 BEST CLICK

오늘의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