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nce 1992

대한민국 최고 금융경제지

닫기

2021.10.26(화)

신한카드 하반기 'MZ세대' 중심 사업모델 강화

기사입력 : 2021-07-19 11:35

2021년 하반기 사업전략회의 개최
'미래고객 소통'·'데이터 기반' 사업확정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신한카드가 지난 16일 서울 을지로에 위치한 신한카드 본사에서 임원과 부서장 전원이 온라인으로 참석한 가운데 2021년 하반기 사업전략회의를 진행했다고 19일 밝혔다. /사진=신한카드
[한국금융신문 신혜주 기자] 신한카드가 MZ세대 고객에 대한 이해와 소통을 올 하반기 사업 전략으로 삼았다.

신한카드는 지난 16일 서울 을지로에 위치한 신한카드 본사에서 임원과 부서장 전원이 온라인으로 참석한 가운데 2021년 하반기 사업전략회의를 진행했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사업전략회의에서는 ‘Becoming by D&D'라는 모토 아래 '미래고객에 대한 새로운 이해(Decentralization)'와 '데이터 기반의 합리적 의사결정(Depowerment)'을 위한 전략을 중점적으로 논의했다.

‘Decentralization & Depowerment’는 지난 7일 진행된 신한금융그룹 ‘제1회 신한문화포럼’에서 조용병닫기조용병기사 모아보기 회장이 신한문화를 재창조하기 위해서 제시한 키워드다.

회의에서는 신한카드 MZ세대들이 직접 분석하고 제안한 ‘MZ세대의 라이프스타일'과 'MZ고객 마케팅 커뮤니케이션 방안'도 함께 논의됐다.

이에 신한카드는 올 하반기 △MZ고객 중심 간편결제 마케팅 활성화 △MZ고객 선호 PLCC 발급 등 플랫폼 및 엔터테인먼트 업종 제휴 확대 △아이폰 터치결제 이용확대 등 관련 시장 마케팅 강화 △메타버스 시대 고속성장 예상되는 게임시장 공략 △MZ고객 전용 금융상품 개발 △AI 챗봇 확대 △MZ고객 대상 새로운 상담체제 구축 등 MZ고객 중심 사업전략을 확정했다.

또한 데이터 기반 합리적 의사결정 조직 문화를 구축하기 위해 금감원 민원처리와 앱 구동속도, 전자결재 처리속도, 혁신이슈 처리속도 데이터 등을 중심으로 10개의 신한 Speed Index(속도지수)를 발굴해 중점적으로 관리해나가기로 했다.

임영신 신한카드 사장은 임원진들에게 '올바른 방향의 빠른 실행력'과 ‘본원적·미래 경쟁력’ 제고를 당부했다. 임영진닫기임영진기사 모아보기 사장은 “조직의 촘촘한 의사결정과 실행 속도를 더욱 높여 지불결제와 소비자 금융영역에서 단단한 기반을 구축하는 것은 물론, 데이터와 디지털 중심의 신사업 추진을 통해 내일을 준비해 나가자”고 전했다.

신혜주 기자 hjs0509@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신혜주 기자기사 더보기

[관련기사]

2금융 BEST CLICK

오늘의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