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nce 1992

대한민국 최고 금융경제지

닫기

2021.07.28(수)

카카오 '시총 3위' 등극…인터넷 대장주 네이버 넘었다

기사입력 : 2021-06-15 16:48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자료=카카오, 네이버
[한국금융신문 홍승빈 기자] 카카오가 네이버의 시가총액을 넘어서 인터넷 대장주 자리에 올랐다. 카카오가 네이버의 시총을 제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증권가에서는 카카오가 자회사 상장, 카카오커머스와의 합병, 카카오손해보험 예비인가 등의 호재로 인해 기업가치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15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유가증권시장에서 카카오는 전 거래일 대비 1.4%(2000원) 오른 14만4500원에 거래를 마쳤다.

이로써 7거래일 연속 상승한 카카오는 전일 대비 보합 마감한 네이버를 제치고 상장 이후 처음으로 코스피 시가총액 3위에 올라섰다. 종가 기준 카카오의 시총은 64조1478억원, 네이버는 63조5699억원이다.

카카오 시총은 지난해 말 34조4460억원에서 반년 만에 30조원 가까이 증가했다. 올해 1월 4일 기준 네이버와 카카오의 시총은 각각 48조1291억원, 35조208억원으로 두 회사의 시가총액 격차는 13조원 이상이었다.

카카오는 최근 인터넷 업종의 강세 속에서 여러 호재가 겹치면서 신고가 행진을 이어가고 있는 걸로 분석된다.

지난 4월 카카오가 기존 주식 1주를 새 주식 5주로 쪼개는 액면분할을 한 것도 주가에 호재로 작용했다. 액면분할 전과 비교했을 때 소액주주들이 주식을 사고팔 때 생기는 부담이 대폭 줄었기 때문이다. 실제 액면분할 이후 카카오 시가총액은 14조원가량 불어났다.

자회사 기업공개(IPO)에 대한 투자자들의 기대감도 카카오 주가의 고공행진을 이끄는 동력으로 꼽힌다. 카카오페이와 카카오뱅크는 지난 4월 한국거래소에 상장 예비심사를 신청했다. 조만간 예비심사를 통과한다면 하반기 증시에 상장할 것으로 보인다.

네이버 역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에 따른 비대면 소비 증가로 지난해 역대 최대 실적을 냈지만, 올해 들어서는 임금 등 각종 비용 증가 우려가 부각되면서 주가 상승에 제동이 걸린 것으로 분석된다.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자료=NH투자증권


증권업계에서는 카카오 주가가 지금보다 5%가량 추가 상승할 여력이 있는 것으로 보고 있다. 적정 목표주가는 15만~15만2000원선으로 형성되고 있다.

성종화 이베스트투자증권 연구원은 “양사 모두 광고 중심 기존 사업 경영은 물론 커머스, 컨텐츠, 테크핀 등 핵심 플랫폼 사업 경영도 잘 했지만, 플랫폼 사업 관련 전략의 차이로 인해 시가총액 차이가 벌어졌다“라고 평가했다.

성 연구원은 “카카오가 인터넷전문은행 사업 참여에 대한 과감한 의사결정, 플랫폼 중심 신사업들의 분사 및 기업공개(IPO) 추진 등을 통한 직접적 가치 어필 등 주주가치 제고를 위해 더 공격적이고 적극적인 움직임을 보였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네이버도 주주가치 제고를 위해선 핵심 플랫폼 사업에 대한 직접적이고 공격적인 가치를 어필 작업이 필요하다“라며 ”인터넷전문은행도 언젠가 추가 출점 TO가 나올 경우 참여(가칭 네이버뱅크)를 적극적으로 고려해볼 필요가 있다고 판단한다“라고 덧붙였다.

안재민 NH투자증권 연구원은 “광고와 커머스의 캐시카우 비즈니스가 영업이익에 기여하고, 웹툰과 영상 콘텐츠의 고성장이 나타나며, 모빌리티와 페이가 흑자 전환해 전 사업 부문이 고른 성과를 기록했다”라고 말했다.

안 연구원은 “3분기 카카오페이, 4분기 카카오뱅크, 내년 카카오엔터테인먼트, 카카오모빌리티 등의 IPO 전환국면(모멘텀)도 주가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것”이라고 전망했다.

한편 코스피는 이틀 연속 사상 최고치를 경신했다. 코스피지수는 전날보다 6.50포인트(0.20%) 오른 3,258.63에 마감했다.

나흘 연속 상승한 코스피는 전날에 종가 기준 사상 최고치를 0.01%포인트 차이로 갈아치운 데 이어 이날 다시 새 기록을 썼다. 다만 지난 1월 11일 세운 장중 최고가(3266.23)에는 미치지 못했다.

코스닥지수는 0.04포인트(0.00%) 내린 997.37에 장을 마쳤다. 지수는 0.64포인트(0.06%) 오른 998.05에 출발한 뒤 약보합권에서 등락했다.

홍승빈 기자 hsbrobin@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홍승빈 기자기사 더보기

[관련기사]

증권 BEST CLICK

오늘의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