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nce 1992

대한민국 최고 금융경제지

닫기

2021.06.18(금)

하반기 코스피 3000~3700 등락 예상...이익 추가 상향 가능성 높아 - 신금투

기사입력 : 2021-05-17 08:37

[한국금융신문 장태민 기자] 신한금융투자는 16일 "기업들의 이익 회복의 상대적 우위가 수익성 개선과 배당성향 증가로 이어질지 여부가 주가의 중기 추세를 결정하는 핵심"이라고 밝혔다.

신한금융투자는 '하반기 코스피 전망'에서 하반기 코스피 밴드를 3,000~3,700으로 제시하면서 이같이 밝혔다.

김상호 연구원은 "하반기 시장은 경기회복에 따른 이익 개선 상향과 통화정책 변화에 따른 밸류에이션 조정이 예상되나 제한적 수준에 머물 것"이라고 전망했다.

전망 밴드의 상단은 현재 이익 개선 속도가 유지(15% 상향)되고, 과거 테이퍼링 환경에서 밸류에이션 평균 할인율(10%)을 반영한 수치라고 밝혔다. 하단은 과거 테이퍼링 환경에서 밸류에이션 최대 할인율(20%)과 이익 개선속도 둔화 (5% 상향)를 반영한 것이라고 밝혔다.

김 연구원은 "3년 뒤 예상되는 ROE 14%, 배당성향 35% 가정 시 한국의 상대 P/E는 세계 평균 대비 1배, 이머징 대비 1.1배까지 상승 가능하다"며 "밸류에이션 경로 변화에 큰 우려를 갖지 않는다"고 밝혔다.

그는 "EPS의 선행 지표는 이익조정비율"이라며 "현재 코스피 이익조정비율은 27.9%로 이익 추가 상향이 가능성이 높아 보인다"고 밝혔다.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장태민 기자 chang@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장태민 기자기사 더보기

채권·외환 BEST CLICK

오늘의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