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nce 1992

대한민국 최고 금융경제지

닫기

2021.08.05(목)

금감원, 오늘(4일) 옵티머스 펀드 제재심 예정대로 개최

기사입력 : 2021-03-04 10:15

코로나19 확진자 발생했으나 "접촉자 음성"
판매사 NH투자증권·수탁사 하나은행 대상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여의도 금융감독원 / 사진= 한국금융신문
[한국금융신문 정선은 기자] 금융감독원이 옵티머스 펀드 사태와 관련한 2차 제재심의위원회를 예정대로 개최하기로 했다고 4일 밝혔다.

앞서 금감원은 근무 직원 중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함에 따라 여의도 본원을 폐쇄하고 방역조치를 실시했다.

이날 금감원 측은 "검사대상 직원의 검사결과가 모두 음성으로 확인됐다"며 "방역 당국 협의 결과 현 시간부터 전 직원의 본원 정상 출근이 가능하며, 제재심도 정상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이날 예정됐던 옵티머스 펀드 관련 2차 제재심이 정상적으로 열리게 됐다.

금감원은 지난 2월 19일 옵티머스 펀드 최대 판매사인 NH투자증권, 수탁사인 하나은행을 대상으로 첫 제재심을 열었으나 결론을 내리지 못하고 이날 추가 회의를 열기로 했다.

앞서 금감원은 NH투자증권, 하나은행, 그리고 사무관리회사인 예탁결제원에 징계안을 사전 통보한 바 있다. 특히 NH투자증권 정영채닫기정영채기사 모아보기 대표이사 사장은 3개월 직무정지 상당 중징계를 사전통보 받은 것으로 전해지고 있다.

제재심은 검사부서 의견과 제재 대상자가 소명을 밝히는 대심제로 진행된다.

정선은 기자 bravebambi@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정선은 기자기사 더보기

[관련기사]

증권 BEST CLICK

오늘의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