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nce 1992

대한민국 최고 금융경제지

닫기

2020.08.11(화)

“HDC현대산업개발, 아시아나 인수 참여로 불확실성 커져”- KB증권

기사입력 : 2019-09-04 09:23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홍승빈 기자] HDC현대산업개발이 아시아나항공 인수 예비입찰 추진으로 인해 불확실성이 증가될 전망이다.

4일 장문준 KB증권 연구원은 HDC현대산업개발이 주택업황의 비우호적인 상황에서 인수합병(M&A) 관련 불확실성이 더해져 당분간 지지부진한 주가흐름이 이어질 것으로 예상했다.

이에 HDC현대산업개발에 대한 목표주가를 기존 대비 8.8% 하향한 4만6500원에 책정했다. 회사의 기본적인 이익창출력이 아직 양호한 것을 감안해 투자의견 ‘매수’는 유지했다.

HDC현대산업개발은 전날 마감된 아시아나항공 인수 예비입찰에 참여했다. 아직 예비입찰단계로 구체적인 인수구조는 파악하기 어려우나 미래에셋대우가 재무적 투자자(FI), HDC현대산업개발이 전략적 투자자(SI)로 참여하는 형태로 알려졌다.

장 연구원은 “HDC현대산업개발은 상반기말 기준 현금성자산이 1조6000억원 수준이고 부채비율이 114.7%에 불과해 재무적으로는 아시아나항공 인수 여력이 존재한다”고 말했다.

그러나 당분간 지지부진한 주가흐름은 계속될 것으로 내다봤다.

장 연구원은 “HDC현대산업개발의 기존 주력사업과 항공운수업의 연관성이 낮다”며 “주력인 주택사업의 경우 비우호적인 업황을 맞이하고 있기 때문에 아시아나 항공 인수 추진이 지속되는 동안은 부진한 주가가 지속될 것”이라고 판단했다.

그는 “다만 ”기본적인 이익창출력을 감안하면 재평가 가능성은 존재한다“며 ”아시아나 항공 인수가 불발되거나, 현재 추진 중인 광운대 역세권 사업 등 대규모 복합사업이 본격화될 경우 주가가 급격히 재평가될 가능성이 있다“고 말했다.

홍승빈 기자 hsbrobin@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홍승빈 기자기사 더보기

채권·외환 BEST CLICK

오늘의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