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nce 1992

대한민국 최고 금융경제지

닫기

2020.08.11(화)

신한은행, '송튜버' 키운다…진옥동 행장 "크리에이터로 은행과 고객 연결"

기사입력 : 2019-07-30 13:55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29일 서울시 용산구 소월로 소재 복합문화공간 ‘앨리스 몽드’에서 진행된 신한은행 인플루언서 창단식에서 진옥동 은행장이 방송 컨셉 포토월에서 직원들에게 인사하고 있다. / 사진= 신한은행
[한국금융신문 정선은 기자] 신한은행이 젊은 고객을 공략하기 위한 유튜버 '송튜버'를 키운다.

신한은행은 고객 소통을 강화하고 디지털 트렌드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신한 인플루언서(Influencer)’를 선발하고 29일 서울시 용산구 소월로 소재 복합문화공간 ‘앨리스 몽드’에서 창단식을 열었다고 밝혔다.

‘신한 인플루언서’는 젊은 세대를 중심으로 많은 사람들이 유튜브, SNS를 통해 소통하고 정보를 얻고 있으며 이런 트렌드가 점차 확산되고 있는 사회·문화적 현상을 감안해 만들었다.

이번에 선발된 ‘신한 인플루언서’는 직원 유튜버 10명과 SNS 서포터즈 30명으로 구성됐으며 직원 유튜버들은 유튜브에서 ‘송튜버’라는 이름으로 활동할 예정이다. ‘송튜버’는 ‘신한’의 초성 ‘ㅅ’과 ‘ㅎ’을 상하단으로 조합한 ‘송’과 ‘유튜버’를 조합해 만든 이름으로 ‘노래처럼 즐거운 유튜브 속 금융라이프’라는 의미를 담고 있다.

‘송튜버’로 선발된 직원들은 크리에이터로서의 역량을 강화하기 위해 8월 중 전문 교육기관의 커리큘럼에 참여한 후 9월 중 개인 유튜브 채널에서 활동을 시작한다.

이들은 먹방, 부부토크, 현장 리포트 등 각자 특화된 컨셉으로 금융상품·서비스를 홍보하고 영업점을 소개하는 등 신한은행의 브랜드 이미지를 강화하기 위한 다양한 콘텐츠를 선보일 예정이다.

진옥동닫기진옥동기사 모아보기 신한은행장은 창단식에서 “전문성을 갖춘 크리에이터로 성장해 다양한 주제로 고객들과 소통하면서 신한은행과 고객을 연결해주기 바란다"며 "여러분들이 가지고 있는 끼와 개성, 열정을 마음껏 펼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하며 직원들을 격려했다.

정선은 기자 bravebambi@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정선은 기자기사 더보기

[관련기사]

금융 BEST CLICK

오늘의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