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nce 1992

대한민국 최고 금융경제지

닫기

2020.12.02(수)

넷마블 '일곱개의 대죄' 한국·일본 앱스토어 매출 1위 질주

기사입력 : 2019-06-14 17:22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넷마블이 서비스 중인 '일곱개의 대죄'가 한국·일본 앱스토어에서 매출 1위를 기록했다. (자료=일곱개의 대죄 홈페이지)
[한국금융신문 박주석 기자] 넷마블은 모바일 RPG ‘일곱 개의 대죄: GRAND CROSS(이하 일곱 개의 대죄: 그랜드 크로스)’가 출시 10일 만에 일본 애플 앱스토어 매출 1위에 오르면서 한·일 모두 앱스토어에서 매출 1위 질주 체제를 갖췄다.

모바일 앱마켓 분석사이트 게볼루션에 따르면 ‘일곱개의 대죄: 그랜드 크로스’는 출시 10일 째 되는 13일 저녁에 일본 애플 앱스토어 매출 1위를 달성했고 일본 구글 플레이 매출 순위 4위에 올랐다.

국산 게임이 일본 애플 앱스토어 매출 1위에 오른 것은 이번이 처음은 아니다. 넷마블의 리니지2 레볼루션이 지난 2017년 8월 일본 출시 18시간 만에 애플 앱스토어 최고 매출 1위를 달성한 바 있다.

국내 매출 순위도 애플 앱스토어와 구글플레이에서 각각 1위, 4위를 기록하고 있다. 한국과 일본 동시 론칭한 국산게임이 같이 앱스토어 매출 1위를 달성한 것은 이번에 처음이라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넷마블은 한국과 일본 앱스토어 1위 달성을 기념하며 모든 이용자에게 다이아 10개와 20만 골드, 행동력 물약 3개를 지급했다.

넷마블은 지난 4일 ‘일곱 개의 대죄: 그랜드 크로스’를 한국과 일본에 정식 출시했다. 이 게임은 원작자 스즈키 나카바의 만화를 바탕으로 한 일본 인기 애니메이션 <일곱 개의 대죄> IP(지식재산권)를 활용한 초대형 모바일 RPG다.

출시를 앞두고 한국과 일본에서 진행한 사전등록에서 총 600만 명을 돌파했으며 론칭 전 실시한 사전 다운로드만으로 한국과 일본의 애플 앱스토어 인기 무료 다운로드 랭킹 1위를 달성한 바 있다.

박주석 기자 jspark@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박주석 기자기사 더보기

[관련기사]

산업 BEST CLICK

오늘의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