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nce 1992

대한민국 최고 금융경제지

닫기

2020.12.03(목)

한화큐셀, 충청북도·수자원공사 등과 태양광산업 알리기·사회공헌에 맞손

기사입력 : 2019-06-14 17:20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한화큐셀이 태양광에너지에 대한 인식을 제고하기 위해 지자체, 공공기관과 협력 강화에 나섰다.(사진=한화큐셀)
[한국금융신문 박주석 기자] 한화큐셀이 충청북도와 제천시 그리고 한국수자원공사 등과 함께 태양광 에너지를 널리 알리는 다양한 공동 활동에 힘써서 산업 발전과 일자리 창출 효과 실현에 뛰어 든다.

한화큐셀과 이들 기관들은 14일 오전 충북도청에서 양해각서(이하 MOU)를 맺어 본격적인 활동을 다짐했다.

이번 MOU는 충북 내 위치한 세계 최대 규모의 태양전지 생산공장인 한화큐셀 진천과 음성 공장과 3메가와트(MW)급 대형 수상태양광 발전소인 청풍호 발전소를 활용해 태양광 에너지 인프라 투어와 기술세미나를 운영하는 것이 주요 내용이다.

태양광에너지 인프라 투어는 한국수자원공사 교육생, 에너지 관련 기관 등 관심 단체 등을 대상으로 진행된다. 한화큐셀 진천공장과 음성공장에서 태양광 발전 원리 및 태양광 모듈 생산과정에 대한 교육을 받는다. 청풍호 수상태양광 발전소에서는 시설투어를 진행하게 된다.

기술세미나의 경우 인프라투어보다 에너지정책 방향 및 주요 사업 현황 교육 등과 같은 심화내용이 추가 되며 충북도내 학생들을 중심으로 진행된다.

이 날 행사에는 이시종 충청북도 도지사, 금한주 제천시 부시장, 이학수 한국수자원공사 사장, 김희철 한화큐셀 사장, 유재열 한화큐셀 한국사업부장 등이 참석했다.

김희철 한화큐셀 사장은 “한화그룹은 사회복지시설에 태양광 발전소를 기증하는 해피선샤인 캠페인, 태양광으로 키운 묘목으로 미세먼지를 저감시키는 숲을 조성하는 태양의 숲 프로젝트 등 태양광을 활용한 사회 공헌활동을 적극적으로 진행 중이다”라고 말했다.

이어 “이번 MOU를 통해 진행하는 프로그램들이 태양광 에너지의 인식 제고 및 저변 확대에 기여할 수 있게 운영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박주석 기자 jspark@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박주석 기자기사 더보기

[관련기사]

산업 BEST CLICK

오늘의 뉴스